한국일보>

류효진 기자

등록 : 2018.04.19 15:01
수정 : 2018.04.19 15:13

[포토] ‘물벼락 갑질’ 대한항공 본사 압수수색

등록 : 2018.04.19 15:01
수정 : 2018.04.19 15:13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의 갑질 논란을 수사 중인 경찰이 19일 오후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에 대한 압수수색을 마친 뒤 나오고 있다.

19일 오전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 앞에 조현민 전무의 갑질 논란을 수사중인 경찰의 압수수색 차량이 서 있다.

19일 오전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

조현민 대한항공 광고담당 전무(35)의 ‘물벼락 갑질’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19일 대한항공 본사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지난 17일 정식 수사에 돌입한 경찰은 조 전무를 폭행 피의자로 입건하고 출국 정지했고 18일 오후 4시 30분부터 2시간가량 서울 마포구에 있는 H광고대행사를 압수수색해 당시 회의 참석자들의 휴대전화에 저장된 녹음파일과 문자 등을 확보 한 것으로 전해졌다.

류효진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북미 정상회담 판 깬 트럼프
당혹스러운 청와대 “트럼프 회담 취소 의미 뭐냐” 한밤 발칵
“디어 미스터 체어맨” 트럼프, 김정은에 쓴 취소 서신 전문
한국당, 이재명 욕설 파일 당 홈페이지 게시... “알 권리 위해”
“준비 됐습니까” 잠시 뒤 ‘쾅!’… 풍계리 지축이 흔들렸다
국정원 연구기관 사퇴한 태영호 “100% 자발적”
북 비핵화 첫 발 뗀 날, 트럼프는 기다렸다는 듯 회담 취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