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8.02.14 11:26
수정 : 2018.02.14 11:41

'성추행 의혹' 연출가 이윤택 "잘못 반성…모든 활동 중단"

등록 : 2018.02.14 11:26
수정 : 2018.02.14 11:41

3월1일 '노숙의 시' 공연 취소

연출가 이윤택. 한국일보 자료사진

연극계의 대표적 연출가이자 극작가인 이윤택(66) 극단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이 과거 배우를 성추행했다는 사실을 인정하고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소희 연희단거리패 대표는 14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이 예술감독이 예전 일이라도 잘못된 일이었고 반성하는 게 맞다며 근신하겠다는 입장을 전해왔다'면서 "3월 1일부터 예정됐던 '노숙의 시'를 시작으로 예정돼 있던 이윤택 연출의 작품 공연을 취소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예술감독은 외부 활동 역시 모두 중단할 예정이다.

다만 현재 이윤택 연출로 30스튜디오에서 공연 중인 연극 '수업'은 이미 개막한 만큼 25일까지 공연을 계속하기로 했다.

김 대표는 향후 연희단거리패 활동에 대해 "일단은 사과하고 일을 수습하는 게 먼저인 것 같아 향후 계획은 추후 논의를 해야 할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나 연희단거리패는 사실상 이윤택 연출이 대부분의 작품을 연출해왔던 터라 앞으로 활동이 쉽지 않아 보인다.

앞서 극단 미인의 김수희 대표는 이날 새벽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윤택 연출이 과거 자신을 성추행했다는 사실을 폭로했다.

연합뉴스

극단 미인의 김수희 대표 페이스북글 캡처




대한민국종합 9위 3 2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농어촌 '마을 노비' 전락한 코리안 드림
이 총리 “GM공장 폐쇄ㆍ철강 규제… 한국 좀 어려운 상황”
38노스 '북 영변 실험용 경수로 진전…가동 임박한 듯'
[팩트파인더] '미국, 중국 철강 규제하며 한국 우회 수출국으로 낙인'
배우 김지현, 이윤택 성폭행 폭로 '낙태한 후에도 계속 성폭행'
[단독] 檢 “다스 경영진이 수백억대 비자금 조성”
김보름-박지우 인터뷰 논란... '자격박탈' 청원 14만 돌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