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모클팀 기자

등록 : 2018.03.08 06:13

[제네바모터쇼] 벤틀리, V8 터보 장착한 벤테이가 V8 공개

등록 : 2018.03.08 06:13

벤틀리가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V8 터보 엔진을 품은 벤테이가 V8을 선보였다. 사진: 벤틀리

벤틀리가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강력한 터보 엔진을 탑재한 '벤테이가 V8'을 선보였다.

이번에 공개된 벤테이가 V8은 최근 급성장 중인 고성능, 프리미엄 SUV 시장의 흐름에 발맞춘 것으로 W12 6.0L 사양과 함께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게 되었다.

벤테이가 V8은 4개의 원형 LED 헤드램프와 대형 매트릭스 그릴에서부터 고유의 과감한 라인과 근육질 몸매 등 벤틀리 DNA를 명확하게 드러낸다.실내 또한 타 모델과의 비교를 불허하는 최상급 실내 공간을 자랑하며, 트림의 정교함과 메탈과 우드, 가죽의 디테일은 모던 브리티시 력셔리의 결정체라 할 수 있었다.

보닛 아래에 자리한 V8 엔진은 단순히 다운사이징 엔진으로 치부하기엔 너무 강력하다. 벤테이가 V8은 V8 4.0L 트윈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 출력 542마력과 78.5kg.m의 토크를 자랑한다.여기에 8단 자동 변속기를 매칭했다.

한편 이를 통해 벤테이가 V8는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단 4.5초 만에 가속하며 최고 속도 역시 290km/h에 이른다. 이외에도 20인치 휠 안쪽에는 전륜이 440mm, 후륜이 370mm에 이르는 거대한 카본 세라믹 브레이크 디스크를 배치하고 과다할 정도로 느껴지는 10-피스톤 캘리퍼를 탑재해 압도적인 제동력을 완성한다.

벤틀리는 벤테이가 V8의 출시를 오는 3월로 예고했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하은 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