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오대근 기자

등록 : 2017.11.20 17:33
수정 : 2017.11.20 17:34

최경환 의원실.자택 압수수색

검찰'국정원 특활비의혹'수사

등록 : 2017.11.20 17:33
수정 : 2017.11.20 17:34

최경환 자유한국당 의원에 대한 검찰의 압수수색이 2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가운데 검찰 관계자들이 최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 수색하는 모습이 창문 틈 사이로 보이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검찰 관계자들이 최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 수색하는 모습이 최의원의 사진과 함께 보이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최경환 자유한국당 의원에 대한 압수수색을 마친 검찰 관계자들이 압수한 자료들을 갖고 최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 나서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최경환 자유한국당 의원에 대한 검찰의 압수수색이 2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가운데 검찰 관계자들이 창문 틈 사이로 은행 통장 등을 수색하는 모습이 보이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완전범죄는 없다] 장날이면 시장 찾던 그녀, 한달째 아무도 못 봤는데...
드루킹측, 전자담배 케이스에 500만원 전달했다
“북, 생존 보장되면 핵 포기 가능” “북 핵실험장 부순 건 프로그램 폐기 뜻”
김경수 vs 김태호, 드루킹 공방에 정치적 명운 걸다
“8000만원으로 20억 만들어… 주식은 공부한 만큼 수익”
제주로 해외로… 여전히 불안한 수학여행
박지성 ‘월드컵 입담 삼국지’ 출전하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