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송원영
본부장

등록 : 2017.12.08 10:26

경찰, 인천 연수구 무기계약직 1명 채용비리 의혹 수사

등록 : 2017.12.08 10:26

인천 연수구청 전경.

인천 연수수에서 청탁을 받고 무기계약직 직원 1명을 특정 인물로 채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인천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최근 인천시 연수구청 내 사무실 등 3곳을 압수 수색을 했다고 8일 밝혔다.경찰은 채용비리 의혹이 제기된 모 부서 사무실뿐 아니라 비서실장 사무실과 구청 전산실도 압수수색 했다.

경찰은 비서실장의 업무용 컴퓨터와 휴대전화를 확보한 데 이어 전산실에서 관련자들의 이메일 기록 등도 파악했다.

해당 부서는 올해 무기계약직 직원 1명을 채용하는 과정에서 부당한 청탁과 함께 특정 인물을 채용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경찰은 압수수색을 통해 확보한 자료를 분석하는 한편, 관계자들을 차례로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이 채용 과정에서 비서실장 등 윗선의 부당한 지시가 있었는지도 확인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일부 관련자를 소환해 조사했으며, 계속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원영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예전엔 부모님 뜻 따라 찍었지만 한국당 표차 줄어야 정신 차릴듯”
트럼프 “북한 언젠가 경제 강국 될 것…김정은도 의견 같아”
외톨이 직장인 “나 홀로 점심 들킬까봐 화장실서 시간 때워요”
“사람이 처음이자 끝”… 동서양 융합 관계론으로 미래를 그리다
우리 집 앞마당에 ‘터널 입구’가 생긴다고?
손예진 “‘예쁜 누나’ 덕에 드라마 두려움 사라졌어요”
방탄소년단, 미국 빌보드 앨범 차트 1위... 한국 가수 최초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