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손효숙 기자

등록 : 2017.05.19 22:54
수정 : 2017.05.19 22:55

노무현 전 대통령 주치의 송인성, 문재인 대통령 주치의 내정

등록 : 2017.05.19 22:54
수정 : 2017.05.19 22:55

송인성 분당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문재인 대통령 주치의로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송 교수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주치의를 맡았던 인물이다. 19일 청와대에 따르면 송 교수는 대통령 주치의 인선 과정을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치의로 확정되면 송 교수는 2주마다 한번씩 청와대를 찾아 문 대통령의 건강을 점검하게 된다.

또 다음달 미국 워싱턴DC 등 해외 순방도 동행할 것으로 보인다.

송 교수는 경기고와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 연구원, 아시아태평양소화기병학회 사무총장, 세계내과학회 이사 등을 지냈다. 송 교수는 또 2003~2008년 노 전 대통령의 주치의를 맡았다,

손효숙 기자 shs@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철성 경찰청장, 청와대에 돌연 사의 표명
진앙 주변 흙탕물 솟구쳐…땅 물렁물렁해지는 액상화 현상인가
세월호ㆍ가습기살균제 가족 국회로…“사회적 참사법 꼭 통과돼야”
'성관계 여부 검사하겠다'…10대 딸에 몹쓸짓한 의붓父
돌연변이 유전자는 장수의 원인 ?
[뒤끝뉴스] 등 뒤에서 총질하는 야만의 보편성
[인물360˚] ‘귀순환영회’ 부터 ‘노크귀순’까지… 귀순자들의 삶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