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주희 기자

등록 : 2017.12.10 08:10

오타니가 LA에인절스를 택한 이유는

등록 : 2017.12.10 08:10

오타니 쇼헤이/사진=OSEN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23)가 LA 에인절스 유니폼을 입는다.

MLB.com은 9일(한국시간) '오타니가 에인절스와 계약한다'고 밝혔다.빅리그를 뜨겁게 달군 '오타니 영입 전쟁'의 승자가 마침내 가려졌다.

이번 겨울 포스팅 시스템을 통해 메이저리그 진출을 선언한 오타니를 잡기 위해 총 27개 구단이 나섰다. 이중 LA 에인절스, LA다저스, 샌프란시스코, 시애틀, 샌디에이고, 텍사스, 시카고 컵스 등 7개 구단은 오타니를 직접 만나 면접을 치렀다. LA 에인절스는 "투타를 자유롭게 겸업하라"는 약속을 해 오타니의 마음을 얻었다.

오타니의 에이전트 네즈 발레로는 성명서를 통해 "오타니가 깊은 고민 끝에 에인절스와 계약하기로 했다"며 "오타니는 시장 규모나 일본과의 시차, 아메리칸리그·내셔널리그 등을 고려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에인절스가 오타니를 향해 가장 깊은 마음을 드러냈다. 에인절스는 오타니가 자신이 세운 목표를 향해 나아갈 환경을 만들어 주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일본 프로야구에서 투수와 타자를 겸업하는 이도류로 활약한 오타니는 빅리그에서도 마운드와 타석에 모두 설 수 있게 됐다. 그는 일본 프로야구 통산 투수로 42승 15패 평균자책점 2.52를 기록했고 타자로는 타율 0.286, 48홈런 166타점을 기록했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스타스타] 한보름, 허정민 보다 장기용? '난 재우꺼'

'통 큰' 넥센, '슈퍼 루키' 이정후에게 얼마를 안길까

김현수의 LG행? 몸값 “150억도 가능” 전망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정치 빼고’ 김정은 동선 보면… “경제 학습”
전 국군기무사령관 배우자 양계장서 불법체류자 사망사고 파문
이승우 “한국 역대 최연소 월드컵 골 쏠래요”
대기업 명퇴 후 53세에 9급 공무원 변신… “조카뻘 상사들에 열심히 배우고 있죠”
[정민의 다산독본] 정조가 극찬한 ‘중용’ 답변, 실은 ‘천주실의’ 내용서 차용했다
서울 곳곳 ‘6ㆍ25 탄흔’ 선연한데… 무관심 속 방치
해방촌… 한강공원… 시민들 모이는 곳마다 공짜 와이파이 펑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