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1.19 13:44

김상우 우리카드 감독 "파다르? 올 시즌 훨씬 발전했다"

등록 : 2017.11.19 13:44

파다르./사진=KOVO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김상우 우리카드 감독이 팀 내 외국인 선수 파다르의 활약을 높이 평가했다.

김 감독은 19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현대캐피탈과 홈 경기를 앞두고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파다르가 이 정도까지 할 것이라 생각하지 못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트라이아웃에 나온 선수들 가운데 가장 파워풀하고 점프력도 좋은 선수였다.

발전 가능성이 있는 선수라 생각했다"고 파다르를 선발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김 감독은 "파다르에게는 유산소 운동을 많이 시키지 않는다. 대신 파워를 키우기 위해 웨이트 트레이닝을 많이 지시하는 편이다. 본인이 워낙 몸을 철저하게 관리한다. 허튼 짓도 하지 않고 몸에 좋지 않은 음식도 먹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파다르는 올 시즌 9경기에서 트리플크라운만 5차례나 기록했다. 김 감독은 "지난 시즌에는 힘은 있지만 영리하게 배구를 한다는 느낌은 들지 않았다. 하지만 올 시즌엔 훨씬 발전했다"고 웃었다.

장충=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큰 손' kt-'작은 손' 한화? 입장 바뀐 겨울

출제위원, 210만원 더 받는다…포항지진에 따른 수능 연기 때문

한반도 지진 공포 확산, 몰라서 '폭풍후회'하는 지진 보험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