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8.01.05 14:14
수정 : 2018.01.05 14:17

신생 가상화폐 거래소 ‘코미드’, 개장 첫날 홈피 마비

등록 : 2018.01.05 14:14
수정 : 2018.01.05 14:17

가상화폐 거래소 '코미드' 오픈 공지

신생 가상화폐 거래소가 개장 첫날 접속량 급증으로 홈페이지가 마비됐다.

5일 업계에 따르면 코미드는 이날 오전 9시 서비스를 개시했으나 접속자가 몰리면서 홈페이지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일부 페이지로 이동할 경우 에러 메시지가 뜨기도 했다.

코미드 측은 긴급공지를 통해 "웹서버에 10만명 이상 몰려 있다"며 접속 지연 이유를 설명하면서 "웹서버와 체결서버는 별개로 구성돼 있으므로 암호화폐 거래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다.

코미드는 비트코인, 비트코인캐시, 이더리움, 이더리움클래식, 라이트코인을 거래할 수 있는 거래소다.

연합뉴스

코미드 홈페이지 공지사항 캡처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보유세개편] 10억대 다주택자 세 증가 100만원 수준… “세금폭탄은 없다”
5만6890명 이산가족 “이번엔 못다 한 정 나눌까…”
후반 추가시간 ‘삼바 쌍포’… 네이마르 뜨거운 눈물
美 국립문서기록관리청(NARA) 소장 한국전 사진 자료 공개
난민정책 갈등에… 독일, 조기 총선 치르나
수돗물 불안감에 ‘생수 사재기’ 이어진 대구 상황
인천공항 품은 신세계, 면세점업계 빅3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