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12 17:16

'국민타자' 이승엽, KBO 홍보대사로 위촉

등록 : 2018.01.12 17:16

이승엽, KBO 홍보대사 위촉/사진=KBO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국민타자' 이승엽이 KBO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이승엽은 작년 시즌을 끝으로 그라운드를 떠날 때까지 KBO 리그에서 통산 최다홈런(467홈런), 득점(1,355득점), 타점(1498타점), 루타(4077루타), 2루타(464 2루타) 신기록을 세우며 그 누구보다도 국내 프로야구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또한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서는 4강전 역전 결승 홈런과 결승전 선제 투런 홈런으로 우리나라에게 금메달을 안겨주며 국위선양에 크게 기여한 바 있다.무엇보다 이승엽은 자신이 남긴 빛나는 기록보다는 경기장 안팎에서 보여준 성실함과 깨끗한 인성 및 매너로 아직도 많은 국민들과 야구팬들로부터 사랑받고 있다.

KBO 정운찬 총재는 "KBO 리그에서 대기록을 세운 이승엽 선수가 홍보대사직을 수락해줘서 감사하고 최고의 반열에 올랐지만 항상 겸손한 자세로 끊임없이 노력해온 이승엽 선수가 은퇴 후에도 KBO와 리그 발전을 위해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승엽은 "은퇴 후에 진로에 대한 고민이 많았었는데 KBO에서 야구와 관련된 좋은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고 영광스럽다. 어떤 일을 맡게 되던지 야구와 KBO 리그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열심히 해보겠다"고 말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터뷰] 사랑하는 제자 기성용에게 스승 정한균이 띄우는 편지

차준환 '평창서 '최고 난도' 구성 클린 연기 보여주고 싶다'

강남 집 값과의 전쟁 선포…정부 '반드시' vs 전문가 '절대로'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멀쩡한 거 같은데? 군대 안 갔다와 눈치가 영~” 폭언 넘어 혐오의 말 예사
[단독] 특검, 킹크랩 시연회 관련 4자 대질 추진
관공서에선 “아버님” 옷가게선 “언니”… 이런 호칭 우리말 예절 아니에요
인상률 정한 후 숫자 맞추기… ‘그때 그때 다른’ 최저임금 산출 근거
“특검 수사는 재앙” 푸틴 편든 트럼프…’저자세’ ‘수치” 뭇매
양승태 사법부, 국회의원 성향 파악ㆍ개별 로비 정황
학원가는 지금 자사고 벼락치기 특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