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신상순
선임기자

등록 : 2017.09.07 12:31

허수아비가 웃는 가을, 오늘은 백로

등록 : 2017.09.07 12:31

곡식이 무르익어가는 백로를 하루 앞둔 6일 서울 서대문 농협박물관 에서 미동초 3학년생들이 직접 만든 허수아비를 논에 설치 하고 있다.

허수아비는 농작물을 지켜 주는 용도로 논밭에 세워져 농민들을 돕는 고마운 존재다. 2017.09.06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2017.09.06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설치된 허수아비, 2017.09.06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2017-09-06(한국일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남북정상 회담장에 걸린 그림 작가 “로비에 쓸 줄 알았는데…”
서울 집값 하락 신호탄?… 강남4구 집값 일제히 하락
“학생 구합니다” 줄어드는 학령 인구, 폐교 늘어난다
“통일되면 난 게임할 거예요. 내 냉면이 맛좋은지 옥류관 냉면이 맛좋은지”
경찰 출석한 이재록 목사, '신도 성폭행’ 혐의 묻자…
민주당 공천 잡음 ‘시끌’.. 김성제 무소속ㆍ최성 등 재심
유상무-김연지 결혼…암 투병 중에 키운 사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