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4.19 11:38

이상화ㆍ고다이라 우정 토크쇼 '평창에서 도쿄까지' 개최

등록 : 2018.04.19 11:38

이상화와 고다이라 나오/사진=이상화 SNS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통해 전 세계가 주목하고, 진정한 스포츠 정신으로 손꼽혔던 올림픽 최고의 명장면 속 주인공 이상화, 고다이라 나오가 올림픽 토크쇼 ‘평창에서 도쿄까지’를 위해 4월 19일 일본 도쿄(한국 문화원)에서 만난다.

이번 자리는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 노하우와 경험을 공유하고 한일 양국 간의 스포츠 교류를 통하여 우호 관계를 도모, 더 나아가 성숙한 올림픽 문화, 스포츠 정신을 정착하게 할 계기 마련이 될 것이다.

스피드 스케이팅 500m 경기에서 뜨거운 우정을 보여 전 세계인들에게 감동을 안겼던 이상화, 고다이라 나오 선수는 지난 평창동계올림픽을 되짚어보고, 2020 도쿄하계올림픽에 대한 기대 등 올림픽을 둘러싼 숨겨진 이야기, 올림픽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줄 예정이다.

올림픽 토크쇼 ‘평창에서 도쿄까지’는 다가올 2020 도쿄하계올림픽을 준비하고 현 상황을 점검할 수 있는 장으로써,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최고의 순간을 그대로 이어나간다. 이날 행사 참석자는 주일한국대사를 포함한 한국 외교부 및 평창 조직위원회, 도쿄 조직위원회, 전 세계 각국 대사, 일본 올림픽 협회(JOC, JPC) 관계자 등이며, 일반인들도 참석한다.

‘이상화’가 있었기에 ‘고다이라’가 있었고 ‘고다이라’가 있었기에 ‘이상화’가 있었다고 칭할 만큼, 10여 년이 넘는 시간 동안 양국 올림픽 대표로서, 몸소 스포츠 외교를 보여준 그들의 우정은 경기장 안에서는 치열하게, 밖에서는 서로에게 전폭적인 지지를 건넸다.

고다이라 나오는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스피드 스케이팅 세계 신기록을 내기까지 이상화가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할 만큼 ‘선의의 라이벌’ 관계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이슈+] 임수정·이유영이 말했다..미투 운동 후 달라질 영화계

맨유 감독 눈 밖에 난 포그바, 동갑내기 브라질리언으로 대체되나?

[리뷰] '임대아파트' 배우들의 화려한 개인기 열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은장도라도 꺼내야 하나…” 성난 여성들, 오늘 거리로 모인다
[여의도가 궁금해?] ‘신의 용돈’ 빼앗긴 국회… 바른미래당 먼저 “전면 폐지” 주장해 존재감
사라진 텔레그램 메시지 “안희정 검증은 제대로 않고 피해자 의심”
‘공작’ 김정일 특수분장에 1억6000만원, 땀나면 떨어질라 ‘냉동텐트’
말레이시아에 잡힌 한국축구, 조1위는 물건너가고…
[글로벌 Biz리더] 기자 꿈꾸던 난독증 소년, 영국 하늘을 지배하다
[단독] ‘시진핑 방북’ 선발대 평양서 협의 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