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14 08:28

북한 응원단,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의 일본전 응원 예정

등록 : 2018.02.14 08:28

북한 응원단./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북한 응원단이 14일 열리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의 마지막 경기를 관전한다.

응원단은 이날 오후 여자아이스하키 조별리그 남북 단일팀과 일본 대표팀의 경기가 펼쳐지는 강릉 관동하키센터 관중석에서 단일팀을 응원할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0일 스위스전과 12일 스웨덴전에서 각각 0-8로 패한 남북 단일팀은 일본전 결과와 상관없이 조별리그 탈락이 확정됐다.

따라서 일본전이 단일팀의 이번 대회 마지막 경기다.

하지만 남북 단일팀의 일본전은 스위스전과 스웨덴전 못지않게 중요한 경기다. 양국의 역사적 관계 때문이다.

남북이 한 팀을 이룬 만큼, 민족 감정이 고조될 수 있어 어느 때보다 치열한 승부가 벌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강릉=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부모의 나라ㆍ가족ㆍ최연소’ 클로이 김(金)을 관통한 키워드

[E-핫스팟] '박서준은 신의 한수?'…나영석PD가 밝힌 '윤식당' 시즌3

[가상화폐] 美·英 은행, 비트코인 등 신용카드로 구매 금지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긴박했던 24시간… 서훈-김영철 라인 통해 제안, NSC에서 최종 결정
미국 ‘환영’ 중국 ‘초조’ 일본 ‘다급’ 엇갈린 3국
홍준표 “김정은이 곤경 처한 문 대통령 구해줘...진전은 전혀 없어”
“신속히 북미 회담 날짜 못 박으려 남한 활용”
불교계 대표 시조시인 무산 스님 입적
잔혹 살해된 여대생… “내가 범인” 옆집 청년의 이상한 자백
[특파원 24시] 日, 시속 360㎞로 달리는 차세대 신칸센 만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