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4.17 22:02

[ACL] 제주, 조별리그 최종전서 패배...1승 5패 대회 마감

등록 : 2018.04.17 22:02

제주, 부리람에 0-1 패배/사진=K리그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제주유나이티드가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1승 5패로 최하위로 마감했다.

제주는 17일 제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8 ACL G조 조별리그 6차전 태국의 부리람 유나이티드와 홈 경기에서 득점에 실패하며 0-1로 패했다. 이미 16강 진출이 좌절된 제주는 최종전마저 패하며 대회 1승 5패로 조 4위로 대회를 마쳤다.

지난 시즌 K리그1 준우승팀 제주는 ACL 무대서 체면을 구기게 됐다. 반면 이날 제주를 꺾은 부리람은 조 2위로 5년 만에 16강에 올랐다. 원래 2위였던 세레소가 부리람에 밀려 3위로 내려앉으며 짐을 쌌다.

제주는 전반 31분 김도엽이 프리킥 찬스에서 슈팅을 했지만 크로스바를 맞고 골로 이어지지 않았다. 양 팀은 전반전을 득점없이 마쳤고 부리람이 후반 9분 만에 선제골이자 결승골을 터뜨렸다. 부리람의 위리야돔시리가 오른쪽 측면을 돌파해 왼쪽 슈팅으로 제주 골망을 갈랐다.

승리시 16강 진출을 달성할 수 있었던 부리람의 집중력이 높았다. 부리람은 선제골을 넣은 뒤 남은 시간 동안 리드를 지켜내며 16강 진출 쾌거를 이뤘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트렌드] 엑소-첸백시부터 오마이걸 반하나까지… 가요계 '유닛 전쟁'

'월드컵 본선행' 윤덕여호, 아시안컵의 수확과 남은 과제는?

'좀 나아지나 싶었는데…' 후판 가격 인상에 '시름 깊은' 조선업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우리가 세상을 바꾼다” 전국 곳곳서 ‘미투’ 집회
홍준표 “핵폐기 호들갑, 2008년 영변 냉각탑 폭파쇼 연상”
[인물360˚] 시간에 쫓기며 주민 갑질 견뎌… 택배기사의 하루
[난 목포서 산다] 서울살이 끝내고 제주로? 아니 목포로!
‘갑질 논란’ 셀레브 임상훈 대표 사임
계산원이 쓰러져도 멈추지 않는 곳 ‘마트 계산대’
27세 ‘청년 농부’가 고구마로 연 매출 6억 올린 비결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