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5.19 22:58
수정 : 2017.05.20 07:58

'디펜딩 챔피언' 두산, 리그 선두 KIA에 짜릿한 역전승

등록 : 2017.05.19 22:58
수정 : 2017.05.20 07:58

▲ 최주환./사진=임민환 기자.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지난해 우승팀 두산 베어스가 2017시즌 선두를 질주하고 있는 KIA 타이거즈에 역전승했다.

두산은 19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방문 경기에서 9회초에 터진 최주환의 동점 3점포와 닉 에반스의 역전 솔로 홈런을 앞세워 7-6으로 이겼다.

삼성은 2회초 이승엽의 좌월 투런포에 힘입어 한화 이글스를 6-2로 눌렀다.

잠실에선 롯데 자이언츠가 시즌 첫 선발 등판에 나선 LG 트윈스 에이스 데이비드 허프를 허탈하게 만들며 4연승을 내달렸다.

롯데는 LG를 9-4로 물리쳤다.

LG는 4연패를 기록했다. SK 와이번스는 창원시 마산구장에서 NC 다이노스를 11-1로 제압했다. 넥센 히어로즈는 수원 kt wiz전에서 4-3 역전승을 거두며 수원 8연승 행진을 질주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박영수를 검찰총장으로? 윤석열 중앙지검장 임명에 누리꾼 기대

이한열 열사 지켰던 우상호 의원과 배우 우현 '美 언론도 조명'

日 기무라 타쿠야, 세월이 야속? 누구보다 빛났던 '리즈시절'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북한 “마주앉아 해결하자”… “회담 취소” 트럼프 회유
트럼프, 북한의 기싸움 협상술에 분노... 초강력 경고로 맞대응
유승민 “문 대통령 운전대 앉아 뭐했나”
손학규 “송파을 출마” 변심에… 내홍 치닫는 바른미래당
세월호 악용하나… 도 넘은 안산 선거판
형님 떠나 보낸 직후 잠실 찾은 구본준 구단주의 속내는
“내게 좋은 책은 다른 사람들에게도 좋은 책이더라고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