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4 21:18

이민지, 오츠 빅 오픈 4년 만에 우승

등록 : 2018.02.04 21:18

이민지/사진=IMG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호주 동포 이민지(21) 4년 만에 호주 오츠 빅 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민지는 4일 호주 서틴스 비치골프클럽(파73)에서 열린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호주프로골프투어 오츠 빅 오픈 대회 4라운드에서 6언더파 67타를 쳤다.

최종합계 13언더파 279타를 기록한 이민지는 신인 캐리스 데이비드슨(호주·8언더파 284타)을 5타 차로 제치고 우승컵을 차지했다.

이민지는 2라운드까지 보기 없이 선두를 유지해, 한 번도 선두를 놓치지 않는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거뒀다.이민지는 지난 2014년 아마추어 신분으로 이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이민지는 “2018 시즌 첫 대회를 우승으로 시작해 몹시 기분이 좋다. 앞으로 펼쳐지는 대회에서도 매 경기 집중하고 최선을 다해 계속해서 좋은 플레이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북한 선수단, 8일 입촌식...한국은 7일

방송에서 분석한, 방탄소년단의 '인기비결'은?

[G-7] 이상화의 평창 금메달이 특별한 이유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