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렬 기자

등록 : 2018.01.10 16:35

경남대 “4차 산업혁명 시대 선도 모델 대학으로”

등록 : 2018.01.10 16:35

성공적 교육경험 공유 위한 ‘교육혁신포럼’ 열어

교수와 학생 참여 교육혁신콘서트형식으로 진행

경남대는 10일부터 이틀간 한마미래관과 창조관에서 성공적인 교육경험 공유를 위한 교육혁신포럼을 개최한다. 경남대 제공

경남대(총장 박재규)는 10일 한마미래관과 창조관에서 ‘2017 경남대학교 교육혁신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지난 한 해 동안 교수들이 새롭게 시도해 얻은 성공적인 교육경험을 대학 전체가 공유하고 확산하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3개의 세션으로 나누어 교수와 학생들이 참여하는 교육혁신콘서트로 진행되며 11일까지 이어진다.

교육혁신포럼 세션1에서는 ‘경험기반교육’, 세션2에서는 ‘지역협력교육’, 세션3에서는 ‘경남대교육의 미래’를 주제로 초청특강 2회, 학생발표 3회, 그리고 학내 교수들의 31개 주제발표와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특히 김해욱(경제금융학과)ㆍ도태융(경호보안학과)ㆍ염혜진(간호학과) 학생이 모범적으로 운영된 우수 교과목을 수강하면서 느꼈던 점에 대해 체계적이고 일목요연하게 설명해 큰 박수를 받았다.

또 KAIST 이태억 교수의 ‘KAIST의 수업혁신 전략 및 사례’, 한양대 ERICA캠퍼스 김우승 부총장의 ‘직무능력 강화를 위한 산학연계 교육방안’이란 주제의 초청 발표를 통해 앞서가는 대학의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박재규 경남대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 포럼을 통해 우리 대학이 지역의 중심에서 ‘잘 가르치는 교수진’으로 구성된 ‘잘 가르치는 대학’으로 더욱 발전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게 됐다”며 “매년 정기적인 포럼 개최를 통해 경남대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지역밀착형 대학의 선도모델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경남대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창의융합형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경험기반교육, 모듈형 교육과정, 지역연계교과목 운영, 과정중심 평가, 맞춤형 학생지도 등을 추진하고 있는데, 이번 포럼이 경남대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지역밀착형 대학모델’로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이동렬 기자 dyle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무서운 미국에는 '불매운동' 못하는 중국
해병대 마린온 추락…기체결함에 무게
양쪽서 치이는 메이, 친 EU 요구 물리치며 한숨 돌려
가게 오해로 졸지에 ‘먹튀’된 학생들… “학교까지 털려”
익산 쌍릉 대왕릉 인골, 백제 무왕을 가리키다
‘한국인’ 비하 논란, 래퍼 위즈칼리파 “한국인 친구는 괜찮다는데?”
김포 ‘전국 미세먼지 1위’ 이유 있었다… 불법 사업장 47곳 적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