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만 기자

등록 : 2018.03.14 08:35
수정 : 2018.03.14 08:37

세비야, 맨유 누르고 60년 만에 챔스리그 8강행

등록 : 2018.03.14 08:35
수정 : 2018.03.14 08:37

세비야의 비삼 벤 예데르가 14일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린 유럽챔피언스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경기에서 팀 승리를 이끈 뒤 환호하고 있다. 맨체스터=EPA 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세비야FC가 60년 만에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에 올랐다.

세비야는 14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와 2017~18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원정에서 후반 교체 투입된 비삼 벤 예데르가 4분 만에 2골을 쏟아내는 활약을 펼치면서 2-1로 이겼다. 지난달 23일 16강 1차전 홈경기에서 득점 없이 비겼던 세비야는 이날 2-1 승리를 바탕으로 1, 2차전 합계 2-1로 맨유를 따돌리고 8강 진출 티켓을 잡았다.

세비야가 UEFA 챔피언스리그 8강에 오른 것은 1957~58시즌 이후 무려 60년 만이다. UEFA 챔피언스리그의 전신인 유러피언컵에서 8강에 진출했던 세비야는 이후로는 별다른 성적을 내지 못했다. 다만 세비야는 UEFA 챔피언스리그보다 한 단계 낮은 UEFA 유로파리그(UEFA컵 포함)에서는 5차례 우승했다.

한편 AS로마(이탈리아)는 샤흐타르 도네츠크(우크라이나)를 홈으로 불러들여 1-0으로 승리해 1, 2차전 합계 2-2를 만든 뒤 원정 다득점 원칙 덕분에 8강 진출에 성공했다.

박진만 기자 bpbd@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