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재현 기자

등록 : 2018.03.14 15:29

문경 오미자와인,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건배주 선정

등록 : 2018.03.14 15:29

2018평창패럴림픽 공식 만찬주로 선정된 오미자 와인 '오미로제 스파클링 와인'. 문경시 제공

문경에서 생산되는 탄산막걸리 '오희'가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리셉션 만찬주로 선정된 데 이어 문경오미자 와인인 '오미로제 스파클링 와인'이 평창동계패럴림픽 건배주로 선정됐다.

지난 2012년 APEC 교육장관 회의 때는 오미자 와인인 '오감만족'이 공식 만찬주로 선정됐고 같은 해 서울 세계 핵안보 정상회의에 '오미로제 스파클링 와인'이 제공됐다.

문경오미자 음료의 활성화는 2006년 문경오미자 산업특구 지정을 기점으로 가공상품 개발, 연구와 교육, 홍보 등 다방면으로 노력해온 결과로 평가되고 있다.특히 문경오미자는 이달 초 일본식품전문박람회에서 선보이며 국내외 바이어들과 참가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기도 했다.

문경시 관계자는 "각종 국제행사 참가를 통해 문경오미자 음료의 세계화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앞으로도 문경오미자를 알리는데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재현기자 k-jeahyu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5일째 강진실종 여고생 친구에게 ‘위험신호’ 전달
中 벼르는 트럼프… ‘치킨게임’ 유리 판단, 대북 영향력 견제도
홍준표는 ‘홍크나이트’?... 온라인 패러디물 인기
김정은 3차 방중으로 북미 후속 협상 지연…본 게임 앞두고 북미 기싸움
난민 문제 언급한 배우 정우성… SNS는 시끌
KIP “특허침해 삼성전자 1조원 배상 판결 기대”
‘끝나지 않은 미투’…조재현, 이번에는 재일교포 여배우 성폭행 의혹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