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민 기자

등록 : 2018.02.08 23:01
수정 : 2018.02.08 23:02

전주 주택서 일가족 3명 숨진 채 발견

등록 : 2018.02.08 23:01
수정 : 2018.02.08 23:02

70대 노부부와 20대 손자 사망

게티이미지 뱅크.

전북 전주시의 한 주택에서 노부부와 손자 등 일가족 3명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8일 전북경찰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40분쯤 전주시 우아동 한 주택에서 A(78)씨와 그의 아내(71), 손자(24)가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는 것을 유족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이들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던 중 모두 숨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보일러 배관에서 새어 나온 연기가 집안으로 흘러들어 이들이 질식해 숨진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하태민 기자 hamo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은장도라도 꺼내야 하나…” 성난 여성들 거리로 모인다
[단독] ‘시진핑 방북’ 선발대 평양서 협의 중
사라진 텔레그램 메시지, “안희정 검증은 제대로 않고 피해자 의심”
국민연금 개혁 “더 내고 노후 걱정 덜자” vs “덜 받고 미래세대 부담 줄이자”
김정일 분장에 억대 비용, 땀나면 떨어질라 '냉동텐트' 반려견ㆍ키높이 구두까지 완벽
“벤투 감독 실력 의심의 여지 없다”
김경수 구속영장 기각… 법원 “드루킹과 공모ㆍ범행 가담 다툼 여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