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7.11.16 11:58
수정 : 2017.11.16 11:59

‘롯데홈쇼핑 금품로비 의혹’ 전병헌 靑정무수석 사의

등록 : 2017.11.16 11:58
수정 : 2017.11.16 11:59

16일 사의를 밝힌 전병헌 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이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를 마친 뒤 의사당 건물을 나서며 취재진으로부터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기자회견 갖고 “대통령에 누가 될 수 없어 사의 표명”

의혹엔 “불법행위 관여한 적 없어… 검찰서 소명할 것”

롯데홈쇼핑 재승인 금품로비 의혹 사건과 관련해 검찰의 소환 조사를 앞둔 전병헌 청와대 정무수석이 16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다.

현직 청와대 수석비서관급이 사의를 표명한 것은 김기정 국가안보실 2차장에 이어 새 정부 들어 두 번째다. 전 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저는 오늘 대통령님께 사의를 표명했다”며 “길지 않은 시간 동안이지만 정무수석으로서 최선의 노력으로 대통령님을 보좌하려 했는데 결과적으로 누를 끼치게 되어 너무나 참담한 심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 염원으로 너무나 어렵게 세워진 정부, 그저 한결같이 국민만 보고 가시는 대통령께 제가 누가 될 수 없어 정무수석의 직을 내려놓는다”며 “국민께서 문재인 정부를 끝까지 지켜주실 것을 믿는다”고 밝혔다.

각종 의혹에 대해서는 “제 과거 비서들의 일탈행위에 대해 다시 한 번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면서도 “저는 지금까지 사회에 만연했던 게임산업에 대한 부당한 오해와 편견을 불식시키고 e스포츠를 지원ㆍ육성하는 데 사심없는 노력을 해왔을 뿐 그 어떤 불법행위에도 관여한 바가 없음을 다시 한 번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언제든 검찰에 나가 소명을 하겠다”며 “언론도 억울한 피해자가 생기지 않도록 확인되지 않은 보도에는 신중을 기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 하루빨리 진실이 규명되어 불필요한 논란과 억측이 해소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