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3.14 07:28

MIL 최지만, 이틀 연속 장타...개막 엔트리 진입 보인다

등록 : 2018.03.14 07:28

밀워키 최지만/사진=OSEN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밀워키 브루어스 최지만이 시범경기서 좋은 타격감을 보이고 있다.

최지만은 14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메리베일 베이스볼파크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2018 메이저리그(MLB) 시범경기에서 9번 좌익수로 출전해 2타수 1안타 1삼진 1득점을 기록했다.최지만은 하나의 안타를 2루타로 장식하며 전날 만루포에 이어 연달아 장타를 때려냈다.

최지의 첫 타석은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두 번째 타석인 5회 말에는 텍사스 우완 닉 가드와인을 상대로 초구에 중월 2루타를 때려냈다. 다음 타자 로렌조 케인도 2루타를 이어가면서 최지만은 홈플레이를 밟았고 2-2 동점 득점에 성공했다.

이후 최지만은 6회 초 수비 때 교체됐다. 밀워키의 5번 지명타자로 출전한 에릭 테임즈는 3타석 모두 뜬공으로 아웃됐다. 최지만은 시범경기 3경기 연속 안타를 쳐내며 개막 엔트리 진입을 노리고 있다. 최지만의 시범경기 타율은 0.440(25타수 11안타)를 기록 중이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엘롯기' 이번에는 동반 가을야구 진출 성공할까

[카드뉴스] 입틀막주의! 심장이 몽글몽글해지는 드라마 속 '서브커플' TOP 9

다시 웃었다, 휠체어컬링 핀란드전 11-3 완승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5일째 강진실종 여고생 친구에게 ‘위험신호’ 전달
中 벼르는 트럼프… ‘치킨게임’ 유리 판단, 대북 영향력 견제도
홍준표는 ‘홍크나이트’?... 온라인 패러디물 인기
김정은 3차 방중으로 북미 후속 협상 지연…본 게임 앞두고 북미 기싸움
난민 문제 언급한 배우 정우성… SNS는 시끌
KIP “특허침해 삼성전자 1조원 배상 판결 기대”
‘끝나지 않은 미투’…조재현, 이번에는 재일교포 여배우 성폭행 의혹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