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만 기자

등록 : 2018.07.13 08:02
수정 : 2018.07.13 08:03

윌리엄스 윔블던 결승…메이저 통산 24승 도전

등록 : 2018.07.13 08:02
수정 : 2018.07.13 08:03

세리나 윌리엄스가 12일 윔블던 여자단식 결승 진출에 성공한 뒤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런던=로이터 연합뉴스

세리나 윌리엄스(181위ㆍ미국)가 윔블던 여자단식 결승에 진출했다.

윌리엄스는 12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대회 10일째 여자단식 4강전에서 율리아 괴르게스(13위ㆍ독일)를 2-0(6-2 6-4)으로 가볍게 따돌렸다.이로써 윌리엄스는 안젤리크 케르버(10위ㆍ독일)와 우승을 놓고 맞대결한다. 결승전은 한국 시간 14일 오후 10시에 시작한다.

2016년 이 대회에서 우승한 윌리엄스는 메이저 대회 통산 24번째 단식 우승 트로피에도 도전하게 됐다. 이번에 우승하면 마거릿 코트(호주)와 함게 메이저 통산 최다 우승 타이를 이루게 된다. 또 181위인 윌리엄스가 우승할 경우 메이저 대회 여자단식 사상 최저 랭킹 우승 기록이 나온다.

윌리엄스와 케르버의 통산 상대 전적은 윌리엄스가 6승 2패로 앞서 있다. 2016년에는 메이저 대회 결승에서만 두 차례 맞대결했는데 호주오픈 결승에서 케르버가 2-1(6-4 3-6 6-4)로 이겼고, 윔블던 결승에서는 윌리엄스가 2-0(7-5 6-3) 승리를 가져갔다.

박진만 기자 bpbd@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일베’에 맞서려다 똑같이 괴물이 된 ‘워마드’
노인 봉사활동 판 깔아주는 유럽… “이웃과 교류 늘며 자존감 UP”
[단독] 양승태 대법원, 설문조사 왜곡해 ‘여론몰이’ 기획까지
국가, 국민 생명권 보호 의식 부족해 세월호 구조 실패… “책임범위 좁게 봐” 지적도
[단독] 특검 ‘김경수의 느릅나무 2시간’ 주목
식당주방에 전용소화기? 처음 듣는 소리!
윤미래 ‘워킹맘래퍼’라는 신대륙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