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현성 기자

등록 : 2017.03.21 09:31
수정 : 2017.03.21 09:31

朴 “송구스럽다. 성실하게 조사 받겠다”

피의자 신분 검찰 출석

등록 : 2017.03.21 09:31
수정 : 2017.03.21 09:31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했다. 이달 10일 헌법재판소가 ‘대통령 파면’ 선고를 내린 지 11일 만이다. 박 전 대통령은 21일 오전9시25분쯤 서울중앙지검 포토라인에서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고 말한 뒤 조사실로 향했다. 박 전 대통령은 청사 10층 1001호실에서 밤 늦게까지 조사를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박 전 대통령은 미르ㆍK스포츠재단 강제모금(774억원)을 지시하고, 최순실씨와 공모해 삼성그룹에서 433억원의 뇌물을 수수하는 등 14가지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박 전 대통령은 오전 9시15분쯤 서울 삼성동 자택을 나와 미리 대기하고 있던 에쿠스 리무진에 올라 곧바로 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했다. 박 전 대통령 차량은 경찰의 차량통제로 8분 만에 서초동 검찰청사에 도착했다.

손현성 기자 hshs@hankookilbo.com

[포토] 삼성동 자택에서 검찰청 도착까지

박근혜 전대통령이 검찰로 출두 하기 위해 21일 오전 9시15분경 서울 삼성동 자택에서 나와 차량으로 향하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하는 박근혜 전 대통령을 태운 차량 행렬이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며 임원주 사무국장의 인사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뜨거운 취재열기. 연합뉴스

검찰 향하는 발걸음. 사진 공동취재단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송영무 ‘그런 세계’ 들여다보니… 방산비리 카르텔 뒤엔 '장군 전관예우'
[Live] 한승희 국세청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양승태씨…” 판사들의 막말
천홍욱 관세청장 “최순실ㆍ고영태 만난 적은 있다”
학교로… 설명회로… 교육현장, 대수술 앞두고 ‘혼돈’
콜롬비아 유명 관광지서 유람선 침몰...최소 3명 사망 30명 실종
“내 인생 내가 알아서 한다”며 비행 일삼는 아들, 도저히 감당이 안돼요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