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하경 기자

등록 : 2017.05.25 14:44
수정 : 2017.05.25 17:20

알파고 또 완승…이틀 전 커제 바둑도 벌써 배웠다

등록 : 2017.05.25 14:44
수정 : 2017.05.25 17:20

커제(柯潔) 9단이 25일 중국 저장(浙江)성 우전(烏鎭)에서 구글의 인공지능(AI) 바둑 프로그램 알파고와 대결을 펼치고 있다. 커제 9단은 지난 23일 첫 대국에 이어 이날 두번째 대국에서도 알파고에 완패했다. AP 연합뉴스

구글의 인공지능(AI) 바둑 프로그램 알파고가 바둑 세계 랭킹 1위인 중국의 커제(柯潔ㆍ20) 9단을 상대로 2연승을 거뒀다.

25일 오전 10시 30분(현지시간) 중국 저장(浙江)성 우전(烏鎭) 국제인터넷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바둑의 미래 서밋(Future of Go Summit)’ 3번기 2국에서 알파고가 커제 9단에 155수 만에 흑 불계승했다.

이날도 알파고는 인간이 예측하기 힘든 수로 커제를 괴롭혔다. 커제도 최대한 대국을 복잡하게 운영해 가며 알파고에게 혼란을 주려 했지만 알파고는 단 한 수만으로 흐름을 끊는 등 빠르게 판을 정리해 나갔다.무엇보다 알파고는 대국 초반 지난 23일 커제 9단이 두던 수를 그대로 배워 따라 두는 놀라운 모습을 보였다.

현장에서 대국을 직접 지켜본 김성용 9단은 “커제가 알파고 방식을 따라 하거나 흉내바둑을 둘 것이란 예상과 달리 알파고가 이미 커제가 두는 수를 바로 배워 따라 뒀다는 게 굉장히 인상적”이라고 말했다. 그는 “인간은 예측 불허의 수를 굉장히 괴로워하는데 알파고는 사람이 그 다음 수를 예상하기 힘든 수를 계속 뒀다”고 덧붙였다.

커제 9단과 알파고의 마지막 대결은 오는 27일 펼쳐진다. 26일에는 구리 9단과 롄샤오 8단이 각각 알파고와 팀을 이뤄 복식처럼 겨루는 대국이 펼쳐진다. 같은 날 오후엔 세계대회 우승자 5명이 한 팀이 돼 알파고와 맞붙는다.

맹하경 기자 hkm07@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김동연의 작심발언 “최저임금 인상, 경제 운용에 부담”
파주 '드루킹 창고'서 압수한 컴퓨터 본체 '스모킹건' 되나
여름철 ‘밥도둑’ 주의보… 게장ㆍ젓갈 일부 제품서 노로바이러스 검출
태백 특수학교 성폭력 의혹 확산
20년 만에 월드컵 우승 트로피 쥔 프랑스, 전 국민은 지금 ‘울랄라!’
중부지방 45개 농가 과수화상병 퍼져… 정부, 긴급역학조사 실시
극한 충돌 피한 한국당, 25일부터 비대위 출범할 듯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