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모클팀 기자

등록 : 2018.03.14 06:15
수정 : 2018.03.14 07:35

사진으로 만나는 클래식카, 1935 벤틀리 3 1/2 리터

등록 : 2018.03.14 06:15
수정 : 2018.03.14 07:35

1933년 벤틀리가 선보인 bentley 3 1-2 리터는 벤틀리의 풀사이즈 럭셔리 카로서 고급스러운 감성과 육중한 차체를 자랑한다

벤틀리가 선보인 3 1/2 리터는 1933년부터 생산된 벤틀리의 풀사이즈 럭셔리 카로서 고급스러운 감성과 육중한 차체를 자랑한다

벤틀리 3 1/2 리터의 전면 디자인은 거대한 프론트 그릴과 큼직한 헤드라이트를 적용해 고풍스러운 느낌을 강조했다.벤틀리 고유의 보닛 위 엠블럼이 눈길을 끈다.

고객의 요구를 반영하여 다양한 형태로 제작되는 벤틀리 3 1/2 리터는 고객 선택에 따라 그 체격이 현저히 차이를 보이지만 휠베이스는 3,200mm로서 거대한 체격을 자랑한다.

자이츠 하우스에 전시되어 있는 벤틀리 3 1/2 리터의 후면에는 영국을 상징하는 '그레이트 브리튼'의 앞머리, GB를 새겨 차량이 가진 존재감을 명확히 드러낸다.

벤틀리 3 1/2 리터는 1936년부터 시장에 판매된 4 1/4 리터 모델과 함께 누적 판매 2,411대가 판매되며 영국내 프리미엄 차량의 존재감을 명확히 드러낸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학수 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5일째 강진실종 여고생 친구에게 ‘위험신호’ 전달
中 벼르는 트럼프… ‘치킨게임’ 유리 판단, 대북 영향력 견제도
홍준표는 ‘홍크나이트’?... 온라인 패러디물 인기
김정은 3차 방중으로 북미 후속 협상 지연…본 게임 앞두고 북미 기싸움
난민 문제 언급한 배우 정우성… SNS는 시끌
KIP “특허침해 삼성전자 1조원 배상 판결 기대”
‘끝나지 않은 미투’…조재현, 이번에는 재일교포 여배우 성폭행 의혹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