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왕태석
부장

등록 : 2017.12.19 14:35
수정 : 2017.12.19 15:05

故 샤이니 종현 빈소, 팬들 ‘눈물바다’

등록 : 2017.12.19 14:35
수정 : 2017.12.19 15:05

그림 1 故 샤이니 종현의 빈소가 서울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었다. 빈소에는 미소를 짓고 있는 종현의 영정이 슬픔에 찬 조문객들을 위로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향년 27세의 꽃다운 나이에 갑자기 세상을 떠난 샤이니 종현(본명 김종현) 의 빈소가 19일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층에 마련됐다.

오전 11시부터 조문을 받기 시작했으며 상주는 샤이니의 남은 멤버들인 민호,태민,온유,키가 자리를 지키고 있다. 일반인 조문은 같은 병원 장례식장 지하 1층 3호실을 통해 가능하며 발인은 오는 21일 9시, 장지는 미정이다. 왕태석기자 kingwang@hankookilbo.com

19일 故 샤이니 종현의 빈소가 서울 풍납동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됐다. 향년 27세. 일반인 조문은 같은 병원 장례식장 지하 1층 3호실을 통해 가능하다. 사진공동취재단

19일 故 샤이니 종현의 빈소가 서울 풍납동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됐다. 팬들의 조문을 하기 위해 복도를 가득 메우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19일 故 샤이니 종현의 빈소가 서울 풍납동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됐다. 향년 27세. 일반인 조문은 같은 병원 장례식장 지하 1층 3호실을 통해 가능하다. 사진공동취재단

19일 故 샤이니 종현의 빈소가 서울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이수만 SM대표의 조화가 놓여져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대한민국종합 9위 4 3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통일부 '北, 평창 폐막식에 김영철 단장으로 고위급대표단 파견'
컨벤션효과 미비… 바른미래당 깊어지는 고민
담담하던 禹, CJ압박ㆍ특별감찰 방해 등 유죄 나오자 고개 떨궈
“아들아 보고 싶었다” 49년 만에 재회한 모자
현직 검사 2명 수사기밀 유출 혐의 영장...검찰 게이트 비화 조짐
'베이징 올림픽 가즈아!' 민유라-겜린 후원금 6,000만 원 돌파
경찰, 조민기 성추행 논란 본격 수사… “범죄 혐의 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