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회경 기자

등록 : 2018.02.05 12:13
수정 : 2018.02.05 14:00

문 대통령 “평창 자원봉사자 여러분 사랑합니다”

등록 : 2018.02.05 12:13
수정 : 2018.02.05 14:00

페이스북 통해 감사ㆍ격려의 뜻 밝혀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문재인 대통령은 5일 페이스북을 통해 평창동계올림픽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추위가 매섭다. 강원도의 추위는 더 심할 터이다. 이 추위 속에서도 전국에서 모인 자원봉사자들이 열심히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참으로 대견하고 장하다”며 “평창동계올림픽 자원봉사자 여러분, 사랑합니다”고 적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모두 우리의 딸, 아들들이고 동생들”이라며 “소중한 기회에 함께하기 위해 자신의 능력과 시간들을 보태주었다. 정말 고마운 일이다”고 했다.

또 “안내하고, 통역하고,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심지어 바깥에서 하루 종일 추위에 떨어야 하는 일도 있다”며 “이런 것들이 모이고 쌓여야 큰일이 치러진다. 그래서 저는 작은 것처럼 보이는 일들이 더 귀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자원봉사자들이 있어, 어려운 여건에서 올림픽을 만들어내고 있다”며 “모두에게 긍지가 되고, 의미 있는 추억과 보람의 시간이 되면 좋겠다”고 전했다. 국민들에게도 “자원봉사자들을 만나면 격려해주시고 따뜻하게 안아주십시오. 그러실 거죠?”라며 “저도 이 겨울, 자원봉사자들의 헌신을 꼭 기억하겠다. 사랑한다”고 격려했다.

김회경 기자 hermes@hankookilbo.com

문재인 대통령. 한국일보 자료사진

대한민국종합 9위 3 0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미국 보호무역에 일본은 빠지는데…한국은 ‘동네북’인 이유
美, 한국 철강산업에 최강 ‘관세폭탄’ 예고… “수출 포기할 판”
지방선거 모드 돌입하는 홍준표, SNS서 이념전쟁 전초전
‘1등 선수는 항상 마지막에 출발한다?’ 출발순서에 숨은 재미
계속되는 서울 부동산시장 강세… 설 이후 전망은
[특파원24시] 유커 씀씀이 줄어들자… 일본 관광업계, 대만 고소득층 공략
연출가 이윤택, 성추행 이어 성폭행 폭로까지… 파문 커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