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원모 기자

등록 : 2018.01.30 18:33

“반전 예상 못해” 청와대 ‘치매 국가책임제’ 공익광고 화제

등록 : 2018.01.30 18:33

유튜브 채널 '피키캐스트' 캡처

청와대가 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매체와 협업한 치매 국가책임제 광고가 온라인에서 호평을 얻고 있다.현실적 내용, 배우들의 호연, 반전이 ‘3박자’를 잘 이루고 있다는 평가다.

피키캐스트는 지난 29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너무 현실적이어서 눈물 나는 이야기’라는 제목으로 약 4분 30초짜리 영상을 공개했다. “저는 엄마가 되었습니다”라는 내레이션으로 시작하는 영상은 사고뭉치 어린 딸과 시장 나들이에 나선 여성의 시점에서 진행된다.

“호떡 사러 가자”는 딸의 말에 여성은 “알았어. 먼저 반찬 좀 사러 가자”며 시장에 있는 한 반찬가게에 들른다. 가게 주인이 맛 보라며 건넨 반찬을 먹다가 여성은 허전함을 느낀다. 옆에 서 있던 딸이 어느새 사라진 것이다.

당황한 여성은 시장을 돌아다니며 상인들에게 수소문하지만 돌아오는 건 “모르겠다”는 답변뿐. 여성은 땅거미가 질 때쯤에야 앞서 ‘호떡을 사달라’던 딸의 말을 떠올리고 한달음에 호떡가게로 달려간다. 가게에 도착한 여성은 딸의 사진을 보여주며 “이렇게 생긴 사람 못 봤냐”고 묻는다. 그러자 주인은 가게 바깥 한 쪽 구석을 조용히 가리킨다. 딸은 거기에 주저앉아 호떡을 먹고 있었다. 여성은 “왜 이러는 거야. 진짜 속상하게. 언제부터 이런 거 좋아했다고”라며 딸을 질책한다. 딸은 “아니, 호떡 좋아하잖아”라고 말한다. 영상의 마지막 부분에는 모녀 사이의 반전이 숨어있다.

영상은 30일 오후 조회 수 약 6,000회를 기록하는 등 SNS에서 잔잔한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현실적 내용과 예상치 못한 반전에 눈물을 참을 수 없었다”는 의견이 대다수다. 주인공으로 열연한 배우 이채은씨에 대한 호평도 많다.

해당 영상은 문재인 정부의 대표 공약 가운데 하나인 ‘치매 국가책임제’를 홍보하기 위해 기획됐다. 치매 국가책임제는 치매 의료비 90% 건강보험 적용을 골자로 ▦치매지원센터 확대 ▦치매안심병원 설립 ▦노인장기요양보험 본인부담 상한제 도입 ▦치매 환자 전문 요양사 파견 제도 도입 등이 주요 내용이다.

양원모 기자 ingodzon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멀쩡한 거 같은데? 군대 안 갔다와 눈치가 영~” 폭언 넘어 혐오의 말 예사
[단독] 특검, 킹크랩 시연회 관련 4자 대질 추진
인상률 정한 후 숫자 맞추기… ‘그때 그때 다른’ 최저임금 산출 근거
관공서에선 “아버님” 옷가게선 “언니”… 이런 호칭 우리말 예절 아니에요
양승태 사법부, 국회의원 성향 파악ㆍ개별 로비 정황
학원가는 지금 자사고 벼락치기 특수
노점상 내쫓는 노점상 가이드라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