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11 08:20

아도니스 가르시아 LG행 수순, 애틀란타 방출

등록 : 2018.01.11 08:20

사진=애틀란타 브레이브스 트위터 캡처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애틀란타 브레이브스 내야수 아도니스 가르시아가 한국행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LG행 수순을 밟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애틀란타 구단은 11일(한국시간) 공식 SNS에 “018시즌 한국에서 뛰기를 원하는 가르시아를 위해 등록선수 명단에서 제외했다”며 가르시아의 방출을 발표했다.

지난달 28일 베네수엘라 매체 ‘엘 내셔널’은 애틀란타 가르시아가 한국 프로야구 구단 LG와 계약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LG와 애틀란타는 가르시아의 LG행을 공식 발표 하지는 않았지만, LG행을 위한 절차가 순서대로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쿠바 출신의 가르시아는 2003년부터 프로 생활을 시작해 마이너리그와 메이저리그를 오가며 뉴욕 양키스와 애틀란타 등에서 뛰었다. 3루수와 외야수로 활약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쇼트트랙 선수들이 홀쭉해졌어요, 단 허벅지는..

박승희ㆍ이승훈ㆍ김보름, '쇼트트랙→스피드스케이팅' 공통점?

[E-핫스팟] 박나래 '박보검-김수현, 나래바 초대하고 싶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편의점 점주 “한달 160만원 버는데… 이젠 100만원 남짓 될 판”
트럼프-푸틴 기싸움 속 정상회담 50분 지연
‘솥뚜껑’ 티베트 고기압에 펄펄 끓는 한반도
열대야에 마시는 ‘치맥’ 숙면 방해한다
‘관악산 여고생 집단폭행’ 청소년 7명 구속
송영무 “문건, 지방선거도 고려해 비공개” 해명에도 의문 여전
여름철 ‘밥도둑’ 주의보… 게장ㆍ젓갈 일부 제품서 노로바이러스 검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