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7.12.21 16:20
수정 : 2017.12.21 17:19

'종현 발인' 운구차 나오자…"믿을 수 없다" 동료들 오열

등록 : 2017.12.21 16:20
수정 : 2017.12.21 17:19

2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 그룹 샤이니의 멤버 종현의 발인에 참석한 슈퍼주니어 은혁(왼쪽부터), 레드벨벳 예리, 이특이 고인을 향해 마지막 인사를 하고있다.연합뉴스

갑작스레 세상을 떠난 인기 아이돌 그룹 샤이니 멤버 종현(27ㆍ본명 김종현)의 발인이 엄수됐다.

21일 오전 9시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故 종현의 발인식이 가족과 SM엔터테인먼트 동료 및 직원, 친구들이 함께 한 가운데 치러졌다. 소녀시대 수영 유리 윤아는 고인을 보내며 오열해 주변을 안타깝게 했다.

종현은 지난 18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레지던스에서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날 갉아먹던 우울은 결국 날 집어삼켰다' '이제까지 힘들었다' '마지막 인사다' 등의 메시지와 여러 정황상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수사를 종결했다. 유가족도 부검을 원치 않았다.

한국일보 웹뉴스팀

21일 오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그룹 샤이니의 멤버 종현(본명 김종현)의 발인이 엄수되고 있다. 연합뉴스

소녀시대 윤아와 태연(오른쪽)이 21일 오전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아이돌 그룹 샤이니 종현(본명 김종현·27)의 발인식에 참석해 슬픔에 잠겨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6시10분쯤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한 레지던스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끝내 숨을 거뒀다. 종현은 지난 2008년 5월 샤이니로 데뷔해 10년 동안 활발한 활동으로 사랑을 받았다. 뉴스1

소녀시대 서현이 21일 오전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아이돌 그룹 샤이니 종현(본명 김종현·27)의 발인식에 참석해 눈물을 흘리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6시10분쯤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한 레지던스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끝내 숨을 거뒀다. 종현은 지난 2008년 5월 샤이니로 데뷔해 10년 동안 활발한 활동으로 사랑을 받았다.뉴스1

소녀시대 수영이 21일 오전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아이돌 그룹 샤이니 종현(본명 김종현·27)의 발인식에 참석해 슬픔에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6시10분쯤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한 레지던스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끝내 숨을 거뒀다. 종현은 지난 2008년 5월 샤이니로 데뷔해 10년 동안 활발한 활동으로 사랑을 받았다. 뉴스1

2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故 샤이니 종현의 발인식 엄수되고 있다. 고인의 유족과 동료들이 영정과 관을 들고 장례식장을 나서고 있다.뉴스1

소녀시대 윤아가 21일 오전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아이돌 그룹 샤이니 종현(본명 김종현·27)의 발인식에 참석해 눈물을 흘리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6시10분쯤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한 레지던스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끝내 숨을 거뒀다. 종현은 지난 2008년 5월 샤이니로 데뷔해 10년 동안 활발한 활동으로 사랑을 받았다. 뉴스1

2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故 샤이니 종현의 발인식 엄수되고 있다. 고인의 유족과 동료들이 영정과 관을 들고 장례식장을 나서고 있다.뉴스1

2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 그룹 샤이니의 멤버 종현의 발인에 참석한 그룹 소녀시대 윤아, 태연, 수영, 효연과 슈퍼주니어 최시원이 고인을 향해 마지막 인사를 하고있다. 연합뉴스

2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 그룹 샤이니의 멤버 종현의 발인에서 샤이니 키(왼쪽)와 온유가 고인을 향해 마지막 인사를 하고있다.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은장도라도 꺼내야 하나…” 성난 여성들 거리로 모인다
[단독] ‘시진핑 방북’ 선발대 평양서 협의 중
사라진 텔레그램 메시지, “안희정 검증은 제대로 않고 피해자 의심”
국민연금 개혁 “더 내고 노후 걱정 덜자” vs “덜 받고 미래세대 부담 줄이자”
김정일 분장에 억대 비용, 땀나면 떨어질라 '냉동텐트' 반려견ㆍ키높이 구두까지 완벽
“벤투 감독 실력 의심의 여지 없다”
김경수 구속영장 기각… 법원 “드루킹과 공모ㆍ범행 가담 다툼 여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