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모클팀 기자

등록 : 2018.03.08 04:17
수정 : 2018.03.08 04:58

[제네바모터쇼] 모건, 50주년 기념 50대 한정판 '플러스 8'선보여

등록 : 2018.03.08 04:17
수정 : 2018.03.08 04:58

모건이 플러스 8의 50주년 기념 모델을 50대 한정으로 생산한다. 사진: 모건 모터 컴퍼니

영국의 자동차 제조사, 모건이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플러스 8의 50주년 기념 모델을 선보였다.

이번에 공개된 플러스 8 50주년 기념 모델은 전세계에 단 50대만 생산되는 한정 생산 모델로 강력한 주행 성능과 함께 수제 자동차 고유의 뛰어난 희소 가치를 자랑한다.

모건 플러스 8 50주년 기념 모델은 지난 시간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았던 모건과 플러스 8의 디자인을 그대로 계승한다.모건이 공개한 자료에서는 선명한 푸른색 차체와 레이스카에서 볼 수 있는 견인 고리를 차량 앞뒤로 적용했다. 또한 특유의 클래식하면서도 낮은 실루엣은 모건 고유의 감성을 드러낸다.

하지만 모건 플러스 8 50주년 기념 모델은 클래식한 디자인에 그치는 것은 아니다.경량 알루미늄 섀시를 기반으로 하는 1,100kg의 가벼운 몸무게와 BMW에서 제작한 367마력을 내는 V8 4.8L 엔진 및 ZF 사의 6단 자동 변속기(혹은 BMW의 수동 6단 변속기)를 탑재했기 때문이다.

이를 통해 정지 상태에서 단 4.5초 만에 시속 100km까지 가속할 수 있으며 최고 속도는 249km/h에 이른다. 한편 모건은 이번의 플러스 8 50주년 에디션이 BMW의 V8 엔진을 탑재한 마지막 모델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모건은 플러스 8의 50주년 기념 모델 공개와 함께 영국의 시계 브랜드, 크리스토버 워드와 함께 모건 플러스 8 50주년 기념 시계를 제작하고 이를 차량 구매자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하은 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군, 서북도서 실사격 훈련도 시행방안 재검토
서지현 검사 좌천성 인사 때 검찰국은 내지도 않은 사표 처리 준비
한국당 초ㆍ재선, 중진들 반기 속 비대위에 힘 싣기로
‘아빠 친구’ 흉기서 강진 여고생 DNA 검출
‘여배우 스캔들’ 정면 반박한 이재명 “사필귀정 믿는다”
이 총리 “北 장사정포 후방 이전 논의” 발언으로 논란 촉발
미국은 채근하고, 북한은 뜸 들이고… 비핵화 협상 ‘더딘 걸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