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1 23:00

드론 전문인재 양성 통해 지역사회 기여

[2018 대한민국 가치경영 대상] 플라이존 드론교육원

등록 : 2018.02.01 23:00

최근 드론인구가 20만 명을 넘어서고 드론산업의 규모가 커지면서 드론의 기능과 용도 또한 다양해져서 전문적인 교육이 요구되고 있다.

특히, 12kg을 초과하는 드론으로 항공 촬영, 항공 방재 등 관련 사업을 하기 위해서는 교통안전공단에서 실시하는 드론 자격증 취득이 필수다.

이런 가운데 경기도 안산 초지역에 위치한 플라이존 드론교육원(원장 안승용)이 주목받고 있다.플라이존 드론교육원은 전문 교관의 1:1 맞춤형 전담교육과 우수한 커리큘럼, 수준 높은 안전교육으로 입소문을 타면서 수도권은 물론 전국에서 교육생이 몰려들고 있다.

현재 플라이존 드론교육원은 국토해양부 서울지방항공청 초경량비행장치 사용사업을 등록하고, 초경량 비행기 조종교육, 교통안전공단의 초경량비행기 실기시험인가를 받은 전문 드론교육원으로 초경량 비행장치 무인 멀티콥터 조종자 국가 자격증 과정을 운영 중이다.

총 열흘간의 커리큘럼을 통해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돕고 있으며, 교육생이 자격증 취득에 실패해도 추가 비용 없이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교육지원에 힘쓰고 있다.

특히, 교육생이 운용하는 드론을 스스로 정비를 할 수 있는 교육도 진행하고 있어 교육생들의 반응이 뜨겁다.

안승용 원장은 “실무교육은 물론 항공 촬영, 항공 방재 등을 연계한 ‘융합 드론 플랫폼’으로써 지역사회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친박계 “김성태 사퇴ㆍ김무성 탈당하라”
문 대통령 “시베리아 횡단철도 내 고향 부산까지 다다르기를 기대”
[논ㆍ담] “문재인 정부 노동정책 진보 프레임 벗고 더 현실주의로 가야”
1000억짜리 구미 새마을테마공원 어떻게 되나
쓰지도 못할 경비용 드론 샀다 돈만 날린 박근혜 청와대
의성군수 음주운전 사건 무마?...한국당 김재원 의원 영상 논란
[지구촌 핫&쿨] 라마단 기간 ‘막장 드라마’ 방영, 사우디 서구화 상징?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