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8.01.09 11:49
수정 : 2018.01.09 11:50

남북회담 전체회의 종료… 11시30분 수석대표 접촉 개시

등록 : 2018.01.09 11:49
수정 : 2018.01.09 11:50

9일 남북 고위급회담이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렸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평화의 집에서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을 영접하고 있다. 연합뉴스

판문점에서 고위급회담을 진행하고 있는 남북은 9일 오전 11시 30분부터 수석대표 접촉에 들어갔다.

남북이 앞서 오전 10시부터 판문점 남측 평화의집에서 진행한 회담 전체회의는 오전 11시 5분 종결됐다.

통일부 당국자는 “수석대표 접촉에는 수석대표와 일부 대표가 들어간다”고 말했다.

우리 대표단은 수석대표인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천해성 통일부 차관,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안문현 국무총리실 심의관, 김기홍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 기획사무차장 등 5명으로 구성됐다.

북측 대표단은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이 이끌고 있다. 나머지는 전종수 조평통 부위원장, 원길우 체육성 부상, 황충성 조평통 부장, 리경식 민족올림픽조직위원회 위원 등 5명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