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8.31 17:04
수정 : 2017.08.31 17:33

[알립니다] 한국일보 독자정보서비스센터 이전

등록 : 2017.08.31 17:04
수정 : 2017.08.31 17:33

한국일보 독자정보서비스센터가 9월2일 서울 상암동 드림타워로 이전합니다. 독자정보서비스센터에서는 1954년 창간 이후 한국일보 기사 사진 그래픽 만평 등 자료를 관리 및 판매하고 있습니다.

새롭게 단장한 공간에서 독자 여러분께 보다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하겠습니다.

한국일보가 저작권을 갖고 있는 콘텐츠 구매는 한국일보닷컴(www.hankookilbo.com)에서도 신청할 수 있습니다.

◇새 사무실 주소: 우편번호 03923 서울 마포구 월드컵북로 56길 19 드림타워 10층

◇전화번호: 02-724-2449(종전과 동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MB 고용부, 국정원 공작비 받아 제3노총 만든 정황
스마트폰 떨어뜨려 앞니 4개 갈아낸 경찰관
북미회담 성과 추궁에 거짓말로 위기 모면하려는 트럼프
3차 방중... 김정은의 '트라이앵글 외교'
조명균 통일장관 “북한, 한미훈련 중단 덕에 경제 집중 여유”
조기 전당대회ㆍ당 해산 시나리오까지… 난파 위기 한국당
“새로운 브로맨스?” 백악관에 걸린 김정은 위원장 사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