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1.15 04:40

한국산업기술대, 뿌리산업 외국인 기술인력 양성대학 선정

등록 : 2017.11.15 04:40

매년 30명 선발… 취업 연계 지원

한국산업기술대에 재학 중인 외국인 학생들. 한국산업기술대 제공

한국산업기술대학교가 ‘뿌리산업 외국인 기술인력 양성대학’으로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주조, 용접, 표면 처리, 열 처리 등 부품과 완제품을 생산하는 기초공정산업 기술인력을 안정적ㆍ체계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외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뿌리산업 관련 교과과정을 운영하는 대학을 외국인 기술인력 양성대학으로 선정, 지원하고 있다.

산업기술대는 표면 처리와 열 처리 분야 양성대학으로 뽑혔다. 내년 3월 산업기술대 신소재공학과에 입학하는 외국인 유학생들부터 혜택을 받게 된다. 산업기술대는 매년 30명을 뽑을 계획으로, 이들 유학생은 대학을 졸업한 뒤 기량 검증을 거쳐 기술인력으로 선발돼 국내 기업에서 일하게 된다.

5년간 근무할 수 있으며 이후에는 대한민국 국적이나 영주권 취득 기회도 주어진다.

산업기술대는 연구, 교육 등과 관련해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있는 4,000여개 기업 가운데 표면 처리 분야 등 146개 뿌리산업 기업을 선정, 취업을 연계할 계획이다.

현재 외국인 기술인력 양성대학은 전국에 8개 대학이 있으며 유학생 123명이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이환직 기자 slamhj@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JSA 대대장 영웅담 논란, 어디서부터 꼬였나
정의화 “완장 찼던 친박, 정계 은퇴는커녕…”
이철성 “사의 표명한 적 없다” 사퇴설 일축
트럼프, 전문직 외국인 취업장벽 높여… 비자 4건 중 1건 거절
“고마워요 빨갱제인” 한화이글스 김원석 선수 DM 논란
수능 당일 지진 나면 감독관 지시 따라 ‘3단계’ 대응… 혼란 없을까
당신은 옥스퍼드대 입학면접 질문에 어떻게 답하시겠습니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