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권영은 기자

등록 : 2017.08.13 13:14
수정 : 2017.08.13 13:17

‘더 큰 광복을 꿈꿉니다’... 서울광장 외벽에 새 문구

등록 : 2017.08.13 13:14
수정 : 2017.08.13 13:17

13일 광복 72주년을 맞아 서울광장 외벽 꿈새김판에 내걸린 대형 현수막. 서울시 제공

광복 72주년을 맞아 서울광장 외벽에 ‘더 큰 광복을 꿈꿉니다’라는 문구가 걸린다.

서울시는 “남북이 분단된 채 맞는 반쪽의 광복을 넘어 통일된 한반도에서 누리는 더 큰 의미의 광복을 이루자”는 의미로 이 같은 문구를 담은 대형 현수막을 이달 말까지 게시한다고 13일 밝혔다. 광복절을 기념한 다양한 행사도 연다. 15일 낮 12시에는 시민청 활짝라운지에서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전통연희인 사물놀이와 전문 태권도공연예술단의 공연이 준비돼있다.

오후 3시에는 무장독립운동 단체 의열단의 일제강점기 당시 활동을 담은 영화 ‘밀정’이 무료 상영된다. 14~15일에는 시민청 플라자에서 윤동주 시인 탄생 100주년을 기념한 ‘윤동주, 100년’ 전시도 열린다.

시는 또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의 육성과 안중근 의사의 최후 유언을 바탕으로 한 영상을 제작해 ‘소셜TV 라이브서울’과 유튜브에 공개한다.

권영은 기자 you@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