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환직 기자

등록 : 2017.12.29 14:02
수정 : 2017.12.29 14:48

서울 7호선 인천 청라까지 연결된다… 2026년 개통

등록 : 2017.12.29 14:02
수정 : 2017.12.29 14:48

기재부 타당성 조사서 사업성 인정

청라역까지 10.6㎞ 연장… 정거장 6곳

서울지하철 7호선 청라국제도시 연장 노선도. 인천시 제공

서울지하철 7호선이 청라국제도시까지 연결된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29일 기자회견을 열고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에서 서울지하철 7호선 청라국제도시 연장사업 경제성과 사업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그는 “2020년까지 도시철도 기본계획 고시와 실시설계를 거쳐 2021년 상반기 착공해 공기를 최대한 단축, 2026년 개통하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재부 예비타당성 조사 결과 7호선 사업성과 경제성을 나타내는 비용 대비 편익(B/C)과 분석적 계층화 기법(AHP) 값이 각각 1.10과 0.561으로 나왔다. B/C가 1.0을 넘으면 편익이 비용보다 높다는 의미로 사업성이 있다는 의미다. AHP는 경제성, 지역 균형 발전 등 측면을 종합평가 위해 적용하는 기법으로 0.5 이상이면 경제성이 있다는 것을 뜻한다.

7호선 청라 연장사업은 서구 석남동에서 공항철도 청라역까지 10.6㎞를 연결하고 정거장 6곳을 세우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는 1조3,045억 원이고 이중 시비 5,218억원(40%)을 제외하고 나머지 7,827억원은 국비로 조달한다. 당초 목표는 2028년 개통이었으나 시는 공기를 줄여 2026년 개통한다는 계획이다.

서울 장암이 기점인 7호선은 경기 부천시를 거쳐 인천 부평구청역까지 운행되고 있다. 현재 2020년 개통을 목표로 석남동까지 연장하는 공사가 진행 중이다.

이환직 기자 slamhj@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대법원장 '국민께 충격과 분노 안겨 죄송…제도 ㆍ조직 바꾸겠다'
스물 두 살 당찬 정현이 승리를 만끽하는 방법
괜히 불똥 맞았다며 집단행동 나선 영어유치원
MB 친형 이상득, 검찰 소환 이틀 앞두고 병원행
'내가 설 자리는 내가 만든다'
[짜오! 베트남] 통일 이후 가장 짜릿… 국가주석 “박항서 감독ㆍ선수단에 훈장 수여하라”
북 아이스하키선수 오늘 선수촌 합류… 2주 속성훈련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