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9.14 16:58

뉴욕 패션위크,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

등록 : 2017.09.14 16:58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모델들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한 모델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모델들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모델들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한 모델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한 모델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한 모델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한 모델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한 모델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한 모델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한 모델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모델들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모델들이 마르케사 2018 SS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패션위크에서 13일(현지시간) 영화배우 제니퍼 모리슨(왼쪽부터), 빅토리아 저스티스, 올리비아 컬퍼가 마르케서 2018SS 컬렉션에 참석해 나란히 앉아 있다. AP 연합뉴스

정리=박주영 bluesky@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9위 3 1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靑 “‘남한 당국자 방북’ 보도, 손톱만큼의 진실도 없다”
여자컬링, 강팀에 강한 이유 '상대 신경 안 써'
가족 경비 위해 올림픽 기념품 중고장터에 내놓은 바이애슬론 선수
“떨어진 줄 알았는데 2등이라니” 로잔 발레콩쿠르 최연소 입상
‘성추행’ 이윤택, 공개 사과 “안 그러겠다고 약속했지만…”
英 아카데미 시상식 물들인 '미투' 검은드레스
[오은영의 화해] 폭력적 가족 벗어나려 미국인과 결혼했지만 ‘불행 반복’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