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06 12:51

강원FC "위치선정ㆍ스피드 겸비한 호주 출신 수비수 맥고완 영입"

등록 : 2018.01.06 12:51

맥고완./사진=강원FC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프로축구 강원FC가 호주 국가대표 수비수인 맥고완(26)을 영입했다.

맥고완은 186㎝, 80㎏의 체격으로 스코틀랜드의 하트 오브 미들로디언FC와 호주 아들레이드 유나이티드 등에서 주전 수비수로 활약했다.

지난 시즌에는 아들레이드 소속으로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5경기를 뛰었고 작년 4월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결승 골을 뽑아내기도 했다.

호주에서 연령대별 대표를 거쳐 지난해 6월 브라질과의 평가전에서 A매치 데뷔전을 가졌다.

맥고완은 "강원FC에서 뛰면서 월드컵에 진출할 기회를 잡고 싶다"며 "수원 삼성에서 뛰는 매튜(호주)에게서 한국 팬들이 축구를 정말 좋아한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강원은 맥고완에게 많은 기대를 걸고 있다. 구단은 “탁월한 위치 선정 능력을 바탕으로 상대를 영리하게 봉쇄한다"며 "탄탄한 체격에 스피드를 겸비했다"고 호평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누가누가 잘할까, 2018시즌 10개 구단 관전 포인트는

[카드뉴스] 드디어 수도권 성화 봉송 시작! 류준열, 서강준, 위너 이승훈... 경기도 성화 봉송 주자는 누구?

한미FTA 개정협상 돌입…'자동차·농산물' 개방 vs 폐기 득과 실은?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우리가 세상을 바꾼다” 전국 곳곳서 ‘미투’ 집회
홍준표 “핵폐기 호들갑, 2008년 영변 냉각탑 폭파쇼 연상”
[인물360˚] 시간에 쫓기며 주민 갑질 견뎌… 택배기사의 하루
[난 목포서 산다] 서울살이 끝내고 제주로? 아니 목포로!
‘갑질 논란’ 셀레브 임상훈 대표 사임
계산원이 쓰러져도 멈추지 않는 곳 ‘마트 계산대’
27세 ‘청년 농부’가 고구마로 연 매출 6억 올린 비결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