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2.23 11:43

"LAD 류현진, 내년 5선발로 평균자책점 4.15" 전망

등록 : 2017.12.23 11:43

류현진/사진=한국스포츠경제DB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ZiPS가 류현진(30.LA다저스)의 내년 성적을 전망했다.

야구 예측시스템 ZiPS(SZymborski Projection System)은 2018년 류현진 팀내 5선발로서 평균자책점 4.15를 기록할 것으로 바라봤다.

ZiPS는 구체적으로 류현진이 내년에 22경기(21선발)에서 112⅔이닝을 던져 평균자책점 4.15를 올리고 조정 평균자책점(ERA+)은 98로 예상했다.RA+ 평균이 100인 점을 감안하면 류현진이 평균에 못 미칠 것이라는 전망이다. 대체선수대비 승리기여도(WAR)는 1.3으로 전망했다.

류현진은 올 시즌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25경기에 출장해 126⅔이닝을 소화 5승 9패, 평균자책점 3.77을 거뒀다. 류현진은 시즌이 끝난 뒤 "올 시즌 가장 큰 수확은 팔 통증 없이 던진 것“이라며 “2년 동안 고생했는데 팔은 전혀 문제가 없다”며 다음 시즌 정상적인 활약을 기약했다.

ZiPS에 따르면 내년 다저스의 1∼4선발은 클레이턴 커쇼(179이닝·WAR 5.8), 리치 힐(115⅔이닝·WAR 2.4), 마에다 겐타(150⅔이닝·WAR 3.0), 알렉스 우드(144⅓이닝·WAR 2.6)로 전망됐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스타스타] 샤이니 종현이 남긴 추억들

전국 주요 도시서 라이브로 즐기는 평창 올림픽, 어떻게?

[카드뉴스] 연예인 커플 데이트 따라해볼까...장소가 궁금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검사장급 10명 승진.. 윤석열 중앙지검장 유임
“한국 대표팀, 아무 것도 안 해” 월드컵 전설들 ‘쓴 소리’
여학교 ‘정복’했다며 나체 셀카 찍어 올린 남성
알바 식당 주인은 목 매 숨지고 여고생은 실종 미스터리
정진석 “한국당 완전히 침몰… 건져내 봐야 어려워”
“100억 모은 비결요? 주식은 버는 것보다 잃지 않는게 중요”
‘한국 最古 세탁소’ 조선호텔 세탁소 104년 만에 폐점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