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강은영 기자

등록 : 2018.05.10 18:00
수정 : 2018.05.10 18:09

김슬기 이민지 조한철, 눈 컴퍼니에 새둥지 틀어

신생기획사와 전속계약 체결

등록 : 2018.05.10 18:00
수정 : 2018.05.10 18:09

배우 김슬기(왼쪽부터)와 이민지 조한철. 눈 컴퍼니 제공

배우 김슬기, 이민지, 조한철이 신생기획사 눈 컴퍼니(noon company)에 새 둥지를 틀었다.

눈 컴퍼니(대표 성현수)는 “김슬기, 이민지, 조한철이 귀사와 전속 계약을 체결해 앞으로의 행보를 함께 이어 나갈 것”이라고 10일 밝혔다.

이어 “세 배우와 회사의 첫 시작을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가진 배우들이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 든든한 파트너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배우 김슬기는 2011년 연극 ‘리턴 투 햄릿’으로 데뷔해 tvN 예능프로그램 ‘SNL 코리아’에서 맹활약하며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드라마 ‘연애의 발견’, ‘오 나의 귀신님’, 영화 ‘국제시장’, ‘국가대표2’, 뮤지컬 ‘디셈버’, 연극 ‘앙리 할아버지와 나’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현재는 내년 개봉 예정인 김주호 감독의 영화 ‘광대들’에서 출연해 손현주, 조진웅, 박희순 등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장미옥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배우 이민지는 2009년 영화 '이십일세기 십구세'로 데뷔, ‘애드벌룬’, ‘짐승의 끝’, ‘세이프’ 등을 통해 독립영화계에서 두각을 나타내던 배우이다. 2011년 베를린 국제영화제 은곰상 수상작 ‘부서진 밤’에도 출연했다. 올 하반기 다시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tvN 새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의 촬영이 한창이다.

배우 조한철도 내달과 8월 영화 ‘더 펜션’과 영화 ‘신과 함께2-인과 연’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1998년 연국 ‘원룸’으로 데뷔한 그는 영화 ‘럭키’ ‘특별시민’ ‘침묵’을 비롯해 드라마 ‘프로듀사’ ‘동네변호사 조들호’ ‘마더’ 등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이름을 알렸다.

강은영 기자 kiss@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5개국 기자단, 풍계리로 향해… 이르면 24일 핵실험장 폐기
깜짝 기자회견에 칭찬 릴레이… 한미 정상 ‘상호 신뢰’ 재확인
“검찰, 왜 억지로 나를 엮느냐” 소리 친 MB
트럼프, 북미회담 연기 언급에... 싱가포르 언론들 화들짝
[짜오! 베트남] 서구 은행 철수 러시… 트렌드냐 우연의 일치냐
'페이스 메이커' 희망자 받아 국가대표 선발한 빙상연맹
K-9 폭발부상자 “나는 실험체… 국가유공자 지정해달라”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