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1 15:02

KPGA 코리안 투어 신인왕 장이근, 신한금융과 후원 계약

등록 : 2018.01.11 15:02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오른쪽)과 포즈를 취한 장이근./사진=신한금융그룹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지난해 한국오픈 정상에 오른 장이근(25)이 신한금융그룹의 후원을 받게 됐다.

신한금융그룹은 11일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장이근과 후원 계약 조인식을 가졌다.

장이근은 향후 2년 동안 신한금융그룹 로고가 새겨진 모자와 상의를 착용하고 경기에 임한다.

장이근은 아시아프로골프투어 퀄리파잉스쿨 수석 합격에 이어 한국오픈 제패와 티업·지스윙 메가오픈에서 한국프로골프 코리안투어 72홀 최소타 기록(28언더파 260타)을 수립했다. 그는 지난해 코리안 투어 신인왕을 수상하기도 했다.

신한금융그룹은 일본프로골프투어에서 2차례 상금왕을 거머쥔 김경태(32), 2016년 싱가포르오픈에서 당시 세계1위 조던 스피스(미국)를 꺾고 우승한 송영한(27), 지난해 대구경북오픈 우승자 서형석(20) 등과도 계약을 2년 연장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이슈+] 정유미부터 김고은까지…'공유를 공유하지마'

박승희ㆍ이승훈ㆍ김보름, '쇼트트랙→스피드스케이팅' 공통점?

[E-핫스팟] 박나래 '박보검-김수현, 나래바 초대하고 싶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