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14 11:45

경륜경정사업본부, 청소년 과몰입, 중독 예방지원 확대

등록 : 2018.02.14 11:45

경륜경정사업본부는 2월 9일 광명 스피돔 5층 대회의실에서 2017년도에 지원한 청소년 과몰입, 중독증상 심리치료지원 사업에 대한 결과보고회를 가졌다.사진=경륜경정사업본부

[한국스포츠경제 박정욱]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재기) 경륜경정사업본부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청소년의 과몰입, 중독증상 심리치료지원에 나선다.

청소년 과몰입, 중독증상 심리치료지원사업은 갈수록 심각해지는 게임, 인터넷, 휴대전화 등에 대한 과몰입, 중독증상을 보이는 소외계층 청소년의 심리치료를 지원하고 미래의 레저 소비자인 청소년들이 레저 문화를 책임감 있게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륜경정사업본부는 지난 9일 광명 스피돔 5층 대회의실에서 2017년도에 지원한 청소년 과몰입, 중독증상 심리치료지원 사업에 대한 결과보고회를 갖고 2018년도 사업진행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지난해 진행했던 사업추진 실적을 공유하는 한편 치료 대상자의 특성과 사례를 분석하는 시간을 가졌다.

경륜경정사업본부는 2018년도 사업진행방향에 대해서도 논의해 많은 개선점을 도출했다. 지난해 대비 수혜인원 2배 확대(기존 30명 → 60명), 집단상담 신설을 통한 치료방식 다양화, 부모상담 도입 등이다. 특히 지난해 심리치료만 진행했던 프로그램을 올해는 심리치료 후 자전거교실 및 자전거 라이딩 등 스포츠 활동을 추가하여 또래와 공감대 형성을 통한 건강한 취미생활을 지원할 계획이다.

경륜경정사업본부 이기한 마케팅실장은 “먼저 지난해 우리 아이들의 마음을 안아주고 아이들이 스스로 마음을 움직일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심리치료 전문가분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 사람의 마음을 오롯이 들어주는 일은 상당히 어렵다. 우리 사업본부는 앞으로도 본 사업이 지속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전했다.

심리치료 사업을 직접 수행한 광명YMCA 강옥희 사무총장은 “아이들의 마음을 다독여주는 의미있는 사업에 지원해주신 경륜경정사업본부에 우선 감사드린다. 청소년 중독문제가 날로 심각해지고 있는데 경륜경정사업본부가 청소년 심리치유 사업을 첫 발을 뗄 수 있게 해주었다. 앞으로도 많은 지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정욱 기자 jungwook@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남북 단일팀, 한일전서 유종의 미를 거둘까..키 플레이어는?

[기자의 눈] 한샘 사태의 명과 암, 돌이켜보자면…

[유키스 준 플레이리스트] '더유닛' 사랑은 쭉? 절친 사랑은 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성김 대사-최선희, 판문점서 북미 정상회담 조율
김정은 “잘 못해드려 미안해… 가을 초 평양에서 맞이하겠다”
홍준표 “김정은이 곤경 처한 문 대통령 구해줘... 진전 전혀 없어”
미국 ‘환영’ 중국 ‘초조’ 일본 ‘다급’ 엇갈린 3국
“주행 중 내비게이션 조작”… 차량 5대 잇따라 ‘쾅’
잔혹 살해된 여대생… “내가 범인” 옆집 청년의 이상한 자백
[특파원 24시] 日, 시속 360㎞로 달리는 차세대 신칸센 만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