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오대근 기자

등록 : 2018.05.14 13:01
수정 : 2018.05.14 13:02

[포토]여야 국회정상화 합의 진통... 본회의 오후4시로 연기

의원 사직안건, 댓글 특검법안 놓고 대립

등록 : 2018.05.14 13:01
수정 : 2018.05.14 13:02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교섭단체 원내대표들이 14일 국회의장실에서 열린 정례회동에서 포즈를 취한 후 자리로 향하고 있다. 왼쪽부터 바른미래당 김동철,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정세균 국회의장, 자유한국당 김성태, 평화와 정의 의원모임 노회찬 원내대표.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가 14일 국회의장실에서 열린 국회의장-교섭단체 원내대표 정례회동에서 만나 공개 발언을 마치고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의 손을 잡으며 비공개 회의실로 이동하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와 의원들이 14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 입구에서 본회의 저지를 위해 비상의원총회를 하며 댓글특검 촉구 구호를 외치고 있다.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