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두선 기자

등록 : 2018.07.12 17:09
수정 : 2018.07.12 17:10

강준현 세종시 정무부시장 1년 반 임기 마치고 퇴임

등록 : 2018.07.12 17:09
수정 : 2018.07.12 17:10

시정현안 해결과 주민 등 지역 여론 수렴 힘써

13일 퇴임하는 세종시 강준현 정무부시장. 세종시 제공.

세종시 강준현(사진) 정무부시장이 1년 6개월여의 임기를 마치고, 자연인으로 돌아간다.

12일 시에 따르면 강 부시장은 13일 본청 및 소속기관을 방문해 직원과 인사를 나누고, 간부공무원과 기념촬영 하는 것으로 퇴임식을 대체한다.

강 부시장은 지난해 1월 취임한 이래 시정 현안 해결과 국비 확보, 투자 유치는 물론, 낮은 자세로 꾸준히 주민 의견을 수렴하는 등 제 역할을 충실히 했다는 평가를 받는다.또 정부와 국회ㆍ시의회, 시민사회단체, 언론 등과의 가교 역할도 잘 수행했다는 평도 나온다.

강 부시장은 특히 ‘세종시=행정수도 완성’을 위해 정치권 및 관계부처를 지속적으로 방문하는 등 많은 노력을 펼쳤다.

매주 상담의 날을 정해 민원인들과 소통하고, 민원 해결을 위해 직접 태블릿PC로 내용을 꼼꼼히 정리해 관리하는 등 소통에 힘썼다. 현장 행정을 이끄는 읍ㆍ면ㆍ동장들과도 격의 없이 소통하고, 위상을 높여줬다.

강 부시장은 “지난 1년 6개월의 시간은 지역발전을 위해 일할 수 있어 정말 기쁘고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퇴임한 뒤에도 지역 발전을 위해 어떠한 역할이라도 마다하지 않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