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27 04:40

[채널선택] 격투기 챔피언을 꿈꾸는 탈북 청년 정혁이

1월 27일 (토)

등록 : 2018.01.27 04:40

KBS1 '동행.' KBS 제공

격투기 챔피언을 꿈꾸는 탈북 청년 정혁이

동행 (KBS1 낮 12:10)

스물두 살 탈북 청년 정혁이는 국내 격투계에 혜성처럼 등장한 유망주다. 종합격투기에 입문한지 2년도 채 되지 않았지만 프로 데뷔를 눈앞에 두고 있을 정도로 실력이 탄탄하다. 정혁이가 링 위에 서게 된 이유는 단 하나. 거친 세상 속 사랑하는 엄마를 지키기 위해서다.

탈북 후 중국에서 겪은 욕설과 폭력으로부터 엄마와 본인을 지키기 위해 시작한 게 격투기다. 울분이 정혁이를 혹독하게 단련시켰다. 대한민국 격투기 챔피언을 꿈꾸는 정혁이는 오랜 상처들로 뒤덮인 두 주먹을 부딪히며 링 위에 오른다.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KBS 제공

엄정화 다비치 선미의 화려한 귀환

유희열의 스케치북 (KBS2 밤 12:00)

가요계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매력적인 디바들이 무대에 오른다. 엄정화, 다비치, 선미가 그 주인공이다. 1년 만에 스케치북을 찾은 엄정화는 정규 10집 ‘엔딩크레딧’으로 무대를 연다. 올해로 데뷔 10주년을 맞은 다비치는 자신의 애창곡들을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해 ‘가시나’로 인기를 모은 선미의 무대도 기대를 모은다. 평소보다 더 화려한 출연진으로 꾸며진 ‘디바의 귀환’ 특집. 눈과 귀를 사로잡는 매혹적인 무대가 펼쳐진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롤러코스터 북미회담 이탈 막고, 남북 셔틀회담 시대 열었다
짧지만 강렬했던 2시간, 김정은 “중요한 시기에 오셨다” 문대통령 “북미 회담 반드시 성공”
홍준표 또 막말 “김정은이 곤경 처한 문 대통령 구해줘... 진전 전혀 없어”
미국 ‘환영’ 중국 ‘초조’ 일본 ‘다급’ 엇갈린 3국
2차 정상회담으로 북미 대화 길 다시 연 문ㆍ김
잔혹 살해된 여대생… “내가 범인” 옆집 청년의 이상한 자백
[특파원 24시] 日, 시속 360㎞로 달리는 차세대 신칸센 만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