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윤주 기자

등록 : 2018.02.08 15:35
수정 : 2018.02.08 15:55

10대 메세나협회장에 김영호 일신방직 회장

등록 : 2018.02.08 15:35
수정 : 2018.02.08 15:55

김영호 일신방직 회장. 메세나협회 제공

한국메세나협회는 8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제10대 회장에 김영호(74) 일신방직 회장을 선출했다.

2021년 2월까지 3년이다. 김 회장은 1989년 '일신문화재단′을 설립해 음악, 미술, 건축, 연극 분야의 단체 및 예술가를 꾸준히 지원해 왔다. 2009년 일신방직 한남동 사옥에 현대음악 전문공연장인 ‘일신홀’을 건립했고 2011년부터 일신작곡상을 신설, 현대음악 작곡가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2003년부터 메세나협회 부회장을 맡았다.








대한민국종합 9위 3 1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입시명문 A고 13.9대 1, 비강남 B고 0.75대 1
6ㆍ13 지방선거 7대 관전 포인트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 “北과 농업협력 추진, 쌀 지원은 시기상조”
“철수 땐 독자생존 유도” 한다더니... 산업은행ㆍGM의 비공개 협약 의혹 눈덩이
MB수사, 삼성 대납 등 혐의 쌓이지만… 넘어야 할 산 아직 많다
“朴정권 유사역사 지원과정 밝혀라” 14개 역사연구단체 한목소리
[오은영의 화해] 폭력적 가족 벗어나려 미국인과 결혼했지만... 외국에서도 반복된 불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