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윤주 기자

등록 : 2018.02.08 15:35
수정 : 2018.02.08 15:55

10대 메세나협회장에 김영호 일신방직 회장

등록 : 2018.02.08 15:35
수정 : 2018.02.08 15:55

김영호 일신방직 회장. 메세나협회 제공

한국메세나협회는 8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제10대 회장에 김영호(74) 일신방직 회장을 선출했다.

2021년 2월까지 3년이다. 김 회장은 1989년 '일신문화재단′을 설립해 음악, 미술, 건축, 연극 분야의 단체 및 예술가를 꾸준히 지원해 왔다. 2009년 일신방직 한남동 사옥에 현대음악 전문공연장인 ‘일신홀’을 건립했고 2011년부터 일신작곡상을 신설, 현대음악 작곡가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2003년부터 메세나협회 부회장을 맡았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한달 만에 또 남북정상회담… 북미회담 돌파구 모색한 듯
일본 언론,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 개최 긴급 보도
깜짝 남북 2차 정상회담, 26일 북측 통일각에서 文 대통령과 金 위원장 만나
“한 번 재보자우” 南취재진 방사선량 측정해보니…
아프리카 가나를 사로잡은 한국 중고차, 비결은?
“거제도 안내해 드릴까요” 한국에 꽂힌 마드무아젤
전종서 “‘버닝’에서 얻은 경험, 삶의 기준 됐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