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창만
부장

등록 : 2018.06.13 22:46
수정 : 2018.06.14 02:06

양승조 충남도지사 당선자 “든든한 지방정부로”

등록 : 2018.06.13 22:46
수정 : 2018.06.14 02:06

양승조 당선자는 “220만 도민은 낡은 이념과 정치공세 대신 문재인 정부와 ‘나라다운 나라, 든든한 지방정부’를 세우라는 준엄한 명령을 내렸다”며 “국회의원 4선과 민주당 사무총장, 최고위원 등 모든 역량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안희정 전 지사의 여비서 성폭행 의혹으로 한때 지역 내 민주당 지지도를 바닥까지 추락했으나 천안 아산 등 도시를 중심으로 표심 공략에 나서 위기를 극복했다는 평가다.

▦충남 천안 59세 ▦남윤자(54)씨와 1남1녀 ▦중동고 ▦성균관대 법대 ▦17,18,19,20대 국회의원 ▦20대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천안=이준호 기자 junhol@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