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3 10:36

'외국인 구성 완료' LG 아도니스 가르시아 총 80만 달러에 영입

등록 : 2018.01.13 10:36

아도니스 가르시아/사진=LG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LG가 아도니스 가르시아(33)를 영입하며 2018시즌 외국인 선수 구성을 마쳤다.

LG는 13일 “외국인 선수 아도니스 가르시아와 총액 80만 달러(약 8억5,000만원)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키 175㎝, 체중 95㎏인 가르시아는 쿠바 출신의 우투우타 내야수로, 주로 3루수로 뛰었다.

가르시아는 2015년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해 3년 동안 활약했다.

MLB 통산 244경기에 출장해 타율 0.267, 29홈런, 110타점을 기록했다.

이로써 LG는 장타력을 갖춘 3루수 자원을 보강했다.

LG 구단은 "가르시아는 장타력에 강점이 있는 선수로서, 수비와 타선에서 팀 전력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앞서 LG는 기존 외국인 투수인 헨리 소사와 재계약한 데 이어 투수 타일러 윌슨과 가르시아를 차례로 영입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채태인-박성민 '사인 앤드 트레이드'가 KBO리그에 남긴 것들

[가상화폐] ‘김치프리미엄’ 100조원 사라졌다...정부 규제 영향?

[이슈+]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고 원인은...지질 영양 주사제 오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이명희 항공안전 무시한 참견 “왜 남이 화장실 가는 모습 보게 하냐”
“우리가 한국에 밀렸나” 美대사 후보 교체로 황당한 호주
PD수첩 ‘총무원장 3대 의혹’ 방송 예고… 조계종 “음해 땐 MBC 사장 퇴진운동”
“영수증에 찍힌 ‘갑질’ 조현아”… 소비자 불매운동 조짐
조총련계 학자 “북한, 완성된 핵무기 보유 뜻 암시”
하루 만에 7,600억원… 미 국채 금리에 놀라 주식 파는 외국인
이헌수 “1억 돈가방, 최경환 집무실에 두고 왔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